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자배구대표팀, 세계선수권 출전할 선수 14명 확정

송고시간2022-09-06 20:50

beta

오는 23일 개막하는 2022 국제배구연맹(FIVB) 세계여자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선수 14명이 확정됐다.

대한민국배구협회는 6일 최종 엔트리를 확정해 발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 출전한 여자배구대표팀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 출전한 여자배구대표팀

(서울=연합뉴스) 20일 브라질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2022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예선 라운드 8차전에서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김희진 등이 터키 대표팀에 득점을 허용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2.6.20 [국제배구연맹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오는 23일 개막하는 2022 국제배구연맹(FIVB) 세계여자선수권대회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선수 14명이 확정됐다.

대한민국배구협회는 6일 최종 엔트리를 확정해 발표했다.

세터 염혜선(KGC인삼공사)과 김하경(IBK기업은행)이 공격을 조율한다.

박정아(한국도로공사), 박혜민·이선우(이상 KGC인삼공사), 유서연(GS칼텍스), 표승주(IBK기업은행), 황민경(현대건설)이 아웃사이드 히터(레프트)로, 아포짓 스파이커로는 하혜진(페퍼저축은행)이 각각 선발됐다.

박은진(KGC인삼공사), 이다현(현대건설), 이주아(흥국생명)가 미들 블로커(센터)로 중앙을 책임지며 김연견(현대건설), 한다혜(GS칼텍스)가 리베로로 활약한다.

이번 세계선수권대회는 23일부터 10월 15일까지 네덜란드와 폴란드에서 열린다.

현재 충북 진천 국가대표 선수촌에서 훈련 중인 여자배구 대표팀은 11일 불가리아로 출국해 12∼20일 불가리아 소피아에서 시차 적응 훈련을 하고 불가리아 대표팀과도 4번 연습 경기를 치른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