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풍 힌남노] 최다 234.5㎜ 비…광주전남 가뭄 해갈에 영향 줄까

송고시간2022-09-06 09:38

beta

많은 비를 뿌린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광주·전남 가뭄 상황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지 추이가 주목된다.

6일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에 따르면 광주와 전남에 용수를 공급하는 다목적댐의 저수율이 이날 오전 7시 기준 주암댐 34.8%, 섬진강댐 23.7%, 장흥댐 43.7%, 평림댐 36.7%, 동복댐 31.9% 등을 보인다.

수자원공사는 태풍 영향으로 내린 비가 주암댐과 평림댐에 내려진 가뭄 대응단계를 해제하기에는 부족할 것으로 예상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식수원 수위 상승세, 가뭄 대응단계 해제에는 부족할 듯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몰고 온 강한 비바람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몰고 온 강한 비바람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많은 비를 뿌린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광주·전남 가뭄 상황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지 추이가 주목된다.

6일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에 따르면 광주와 전남에 용수를 공급하는 다목적댐의 저수율이 이날 오전 7시 기준 주암댐 34.8%, 섬진강댐 23.7%, 장흥댐 43.7%, 평림댐 36.7%, 동복댐 31.9% 등을 보인다.

해당 댐의 저수율은 비가 내리기 전인 지난 4일에는 주암댐 32.1%, 섬진강댐 23%, 장흥댐 40.7%, 평림댐 35.6%, 동복댐 28.3% 등을 기록했다.

한국수자원공사는 빗물이 흘러들어오는 데 시간이 필요한 만큼 앞으로 이틀 정도는 각 다목적댐 수위가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상했다.

전날부터 이틀 동안 광주·전남지역 누적 강수량은 광양 백운산 234.5㎜, 완도 청산도 233.5㎜, 진도 215.7㎜, 해남 현산 202㎜, 강진 180.7㎜, 고흥 180.1㎜, 장흥 관산 177㎜, 여수 백야 174.5㎜, 보성 168㎜, 구례 성삼재 166㎜, 광주 무등산 140.5㎜, 광주 87㎜ 등을 기록했다.

다만, 수자원공사는 태풍 영향으로 내린 비가 주암댐과 평림댐에 내려진 가뭄 대응단계를 해제하기에는 부족할 것으로 예상한다.

주암댐과 평림댐에는 가장 높은 가뭄 대응단계인 '심각' 단계가 발령 중이다.

가뭄 대비 다목적댐 용수공급 조정기준은 관심·주의·경계·심각 등 4단계로 관리한다.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