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형준 "BTS 부산 공연, 엑스포 유치역량 시험대"

송고시간2022-08-30 10:15

숙박료 폭리 등 불공정행위 엄단, 교통대책도 차질없이

BTS 부산공연 대비 점검회의
BTS 부산공연 대비 점검회의

[부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시는 오는 10월 15일로 예정된 2030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기원 방탄소년단(BTS) 콘서트와 관련해 30일 박형준 시장 주재로 관계기관 점검회의를 개최했다.

관객 10만명 규모의 초대형 콘서트 소식에 일부 업소가 숙박료를 대폭 인상하거나 폭리를 위해 예약을 일방적으로 취소하는 불공정 행위를 저지르는 등 문제점이 나타나자 대책 마련에 나선 것이다.

시는 부산엑스포 유치 기원 BTS 콘서트의 의미를 퇴색시키고 도시 이미지를 실추하는 불공정 상행위에 대해 지도점검과 계도활동을 강화하고 공정거래위원회 등 관련 기관과 협력해 강력하게 조치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또 서울 김포공항∼부산 김해공항 항공기 증편 운항과 KTX 열차 증편 등 교통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관계 부처와 적극적으로 협의하기로 했다.

박 시장은 "BTS 공연은 부산의 엑스포 유치 역량을 가늠하는 시험대가 될 것"이라며 "전 세계인에게 부산을 알리는 결정적인 계기가 되는 만큼 준비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회의에는 부산시 관련 부서와 구·군, 부산경찰청, 공정거래위원회, 부산항만공사, 부산관광공사 등 관련 기관이 대거 참석했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