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밀양시, 10월 한복패션쇼 시민모델 무대에 오른다…35명 선발

송고시간2022-08-26 11:09

beta

경남 밀양시는 한복패션쇼에 나설 시민모델 35명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밀양시는 문화체육관광부 등과 함께 한복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자 10월 22일 영남루에서 한복패션쇼를 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난해 영남루 한복패션쇼
지난해 영남루 한복패션쇼

[밀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밀양=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밀양시는 한복패션쇼에 나설 시민모델 35명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밀양시는 문화체육관광부 등과 함께 한복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자 10월 22일 영남루에서 한복패션쇼를 한다.

밀양시는 지난해 영남루에서 한복패션쇼를 한 적이 있다.

당시에는 전문모델이 무대에 올랐지만, 올해는 전문모델과 시민모델이 함께 한복의 아름다움을 소개한다.

미취학 아동을 제외한 밀양시민이면 누구나 시민모델 신청을 할 수 있다.

뽑힌 시민모델은 걷기, 자세 교육을 받은 뒤 무대에 선다.

참여 희망자는 밀양시청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한복패션쇼 시민모델 선발 포스터
한복패션쇼 시민모델 선발 포스터

[밀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