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뮤지컬 '엘리자벳' 개막 30일로 연기…배우·스태프 확진

송고시간2022-08-22 14:49

beta

오는 25일로 예정됐던 뮤지컬 '엘리자벳' 개막이 출연 배우와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으로 30일로 미뤄졌다고 EMK뮤지컬컴퍼니가 22일 밝혔다.

25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개막 예정이던 '엘리자벳'은 25∼28일 나흘 공연을 취소했다.

올해 한국 초연 10주년을 맞이한 '엘리자벳'은 오스트리아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황후로 꼽히는 엘리자벳 황후의 실제 삶을 바탕으로 '죽음'(토드)이라는 가상의 캐릭터를 더해 새로운 이야기로 탄생시킨 작품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뮤지컬 '엘리자벳' 캐스팅 이미지
뮤지컬 '엘리자벳' 캐스팅 이미지

[EMK 뮤지컬컴퍼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지우 기자 = 오는 25일로 예정됐던 뮤지컬 '엘리자벳' 개막이 출연 배우와 스태프의 코로나19 확진으로 30일로 미뤄졌다고 EMK뮤지컬컴퍼니가 22일 밝혔다.

25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개막 예정이던 '엘리자벳'은 25∼28일 나흘 공연을 취소했다.

EMK뮤지컬컴퍼니는 "취소된 공연의 예매 건은 취소 및 환불이 진행될 예정"이라며 "갑작스러운 공연 취소로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려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올해 한국 초연 10주년을 맞이한 '엘리자벳'은 오스트리아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황후로 꼽히는 엘리자벳 황후의 실제 삶을 바탕으로 '죽음'(토드)이라는 가상의 캐릭터를 더해 새로운 이야기로 탄생시킨 작품이다.

배우 옥주현, 이지혜, 김준수, 신성록, 노민우, 이지훈, 박은태 등이 출연한다.

공연은 11월 13일까지 이어진다.

wisef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