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픽! 괴산] 유기농엑스포 성공 기원 논그림

송고시간2022-08-19 11:48

beta

충북 괴산군 문광저수지 인근 논이 올해도 어김없이 캔버스로 변신했다.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캐릭터인 유기농과 은미래가 엑스포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모습이다.

군 관계자는 "괴산의 대표 경관농업인 유색벼 논그림이 올해도 멋진 모습으로 그려졌다"며 "논 그림과 더불어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에도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괴산=연합뉴스) 충북 괴산군 문광저수지 인근 논이 올해도 어김없이 캔버스로 변신했다.

괴산 문광저수지 인근의 논그림
괴산 문광저수지 인근의 논그림

[괴산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괴산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6월 은행나무길로 유명한 이 저수지 주변 논 5천481㎡에 유색벼를 심었다.

이 벼가 자라면서 최근 선명한 논그림을 드러냈다.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 캐릭터인 유기농과 은미래가 엑스포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모습이다.

유색벼를 활용한 논그림은 자주색, 황색, 붉은색, 흰색 등 색이 있는 벼의 생육에 따라 느낌이 다른 살아있는 그림으로 눈길을 끈다.

괴산군은 2008년 감물면에 처음 논 그림을 그린 뒤 2010년부터 문광저수지 주변 등에 독특한 논그림을 연출, 지역 홍보수단을 활용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괴산의 대표 경관농업인 유색벼 논그림이 올해도 멋진 모습으로 그려졌다"며 "논 그림과 더불어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에도 많은 관심과 방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괴산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는 '유기농이 여는 건강한 세상'이란 주제로 다음 달 30일부터 10월 16일까지 17일간 괴산군 유기농엑스포 광장 일원에서 열린다. (글 = 전창해 기자, 사진 = 괴산군 제공)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