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석 달째 "경기둔화 우려"…"물가 상승에 경제심리 부정적"

송고시간2022-08-19 10:00

beta

정부가 최근 경제 상황을 두고 경기 둔화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높은 물가 상승세에 소비 심리 등이 악영향을 받는 가운데 전 세계 경제의 하방 위험으로 향후 수출 회복세가 제약될 가능성을 우려한다는 진단이다.

정부는 19일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8월호'에서 "대외여건 악화 등으로 높은 물가 상승세가 지속되고 경제 심리도 일부 영향을 받는 가운데 향후 수출회복세 제약 등 경기둔화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재부, 그린북 8월호 발간…"향후 수출회복세 제약 우려"

부산항 신선대 부두
부산항 신선대 부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박원희 기자 = 정부가 최근 경제 상황을 두고 경기 둔화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높은 물가 상승세에 소비 심리 등이 악영향을 받는 가운데 전 세계 경제의 하방 위험으로 향후 수출 회복세가 제약될 가능성을 우려한다는 진단이다.

정부는 19일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8월호'에서 "대외여건 악화 등으로 높은 물가 상승세가 지속되고 경제 심리도 일부 영향을 받는 가운데 향후 수출회복세 제약 등 경기둔화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이후 경제가 회복되는 과정에서 처음으로 지난 6월 그린북을 통해 경기둔화 우려를 밝힌 데 이어 석 달째 비슷한 진단이 이어졌다.

여전히 높은 물가 상승세가 소비 등을 제약하고 미국 등의 성장 둔화가 수출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상존하는 상황이다.

지난 7월 소비자물가지수는 1년 전보다 6.3% 올라 외환위기 당시인 1998년 11월(6.8%) 이후 23년 8개월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최근 집중호우로 농산물 작황도 우려되는 상황이다.

다만 국제유가가 경기 침체 우려로 하락해 물가 상승세가 정점을 볼 것이라는 기대를 키웠다. 지난 7월 두바이유의 평균 가격은 배럴당 103.1달러로 6월(113.3달러)보다 하락했다.

우크라이나산 곡물의 수출이 재개되면서 국제 곡물 가격이 하락세를 보인 점도 긍정적이다.

정부는 추석이 지난 뒤 9월, 늦어도 10월 즈음에는 물가 상승세가 둔화할 것으로 보고 있다.

정부, 석 달째 "경기둔화 우려"…"물가 상승에 경제심리 부정적"(CG)
정부, 석 달째 "경기둔화 우려"…"물가 상승에 경제심리 부정적"(CG)

[연합뉴스TV 제공]

지난 6월 소매판매는 전월보다 0.9% 줄어 4개월째 감소했다. 소매판매의 4개월 연속 감소는 1997년 10월∼1998년 1월 이후 24년 5개월 만이다.

정부는 7월 소매판매의 경우 백화점 매출액, 카드 국내 승인액 등이 긍정적 요인이지만 소비자심리지수 하락 등이 부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내다봤다.

7월 백화점 매출액은 1년 전보다 26.0%, 카드 국내 승인액은 15.5% 각각 증가했다.

반면 소비자심리지수는 한 달 전보다 10.4포인트 하락한 86.0으로 2020년 9월(80.9) 이후 처음으로 90을 하회했다. 지수가 100보다 낮으면 장기평균(2003∼2021년)과 비교해 소비 심리가 비관적이라는 뜻이다.

7월 수출은 1년 전보다 9.2% 증가해 두 달 연속 한 자릿수 증가율을 기록했다. 미국 경제가 두 개 분기 연속 역성장을 기록하는 등 대외 여건의 악화는 수출에 부정적이다.

서울 시내의 한 휴대폰 판매점
서울 시내의 한 휴대폰 판매점

[연합뉴스 자료사진]

6월 전산업생산은 전월보다 0.6% 늘며 두 달째 증가세를 보였다. 광공업생산(1.9%)이 전산업 생산의 증가를 견인했다. 반도체 수급 차질 문제의 완화로 반도체(4.2%), 자동차(7.4%) 등의 생산이 늘어난 결과다.

설비투자도 반도체 장비가 일부 들어오면서 전월보다 4.1% 증가했다.

7월 취업자 수는 1년 전보다 82만6천명 늘며 증가세를 유지했다.

정부는 "추석민생·호우피해 복구 등 민생·물가 안정에 총력 대응하겠다"며 "민간 경제활력 제고와 리스크 관리 노력을 강화하고 부문별 구조 개혁과제를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encounter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