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메타버스 스타트업 라이프페스타, 펍지 출신 안창민 CTO로 영입

송고시간2022-08-19 08:49

beta

메타버스 개발 스타트업 라이프페스타는 안창민 전 펍지스튜디오(펍지) 서버 프로그래머를 최고기술책임자(CTO)로 영입했다고 19일 밝혔다.

라이프페스타에 따르면 안 CTO는 연세대에서 컴퓨터공학·산업공학을 전공하고 크래프톤[259960] 계열사 펍지와 조이시티[067000], 이노스파크 등에서 다수의 게임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신재찬 라이프페스타 대표는 "다중접속 환경에서 서비스 경험이 풍부한 안 CTO와 협업하게 돼 기쁘다"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메타버스 기업이 되기 위해 테크 분야 인력도 지속해서 충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안창민 라이프페스타 CTO 겸 기업부설연구소 소장
안창민 라이프페스타 CTO 겸 기업부설연구소 소장

펍지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의 서버 시스템 파트를 리드한 서버 프로그래머 출신 [라이프페스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메타버스 개발 스타트업 라이프페스타는 안창민 전 펍지스튜디오(펍지) 서버 프로그래머를 최고기술책임자(CTO)로 영입했다고 19일 밝혔다.

라이프페스타에 따르면 안 CTO는 연세대에서 컴퓨터공학·산업공학을 전공하고 크래프톤[259960] 계열사 펍지와 조이시티[067000], 이노스파크 등에서 다수의 게임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펍지가 지난해 11월 출시한 모바일 게임 '배틀그라운드: 뉴스테이트'에서는 서버 시스템을 담당하며 100만명 이상의 글로벌 동시 접속이 가능한 운영 환경을 구축하기도 했다.

안 CTO는 "라이프페스타의 메타버스가 글로벌 시장에서 높은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신재찬 라이프페스타 대표는 "다중접속 환경에서 서비스 경험이 풍부한 안 CTO와 협업하게 돼 기쁘다"면서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메타버스 기업이 되기 위해 테크 분야 인력도 지속해서 충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라이프페스타는 '일상의 게임화'를 목표로 3차원(3D) 가상세계와 현실이 융합된 '리얼 월드 메타버스'를 개발하는 회사다. 2020년 2월 설립 이후 지난해 12월 신용보증기금과 코나벤처파트너스로부터 총 10억원의 시드 투자(창업 후 극초기 단계 투자)를 받았다.

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