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제로 코로나' 중국, 어민이 잡은 생선까지 코로나19 검사

송고시간2022-08-18 17:31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 사회 감염자를 한 명도 용납하지 않는 '제로 코로나' 정책을 고수하고 있는 중국이 이번에는 어민이 잡은 생선까지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나섰다.

물고기 입에 면봉을 넣는 중국 검역 요원
물고기 입에 면봉을 넣는 중국 검역 요원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18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중국 푸젠성 샤먼시 당국은 매일 어민뿐 아니라 이들이 잡은 어류까지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있다.

샤먼시의 지메이 구는 지난달 말 외국 어부들과의 불법적 상거래가 코로나19 바이러스를 들여올 수도 있다는 우려를 이유로 이 같은 코로나19 검사 조치를 발표했다.

하지만 이 같은 과잉 조치는 소셜미디어에서 조롱의 대상이 되고 있다.

일부 네티즌은 중국 당국이 생선 입에 면봉을 넣어 검사하는 영상을 공유하면서 '물고기도 중국의 제로 코로나 정책은 피할 수 없다'라거나 '검사가 모기로까지 확대될 수도 있겠다'면서 조롱했다.

지난 3월에도 순환식 도시 봉쇄에 들어갔던 중국 상하이의 수산 시장에서 방역 요원들이 생선을 대상으로 코로나19를 검사하는 영상이 소셜미디어에서 퍼진 바 있다.

kje@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