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후 9시까지 전국서 17만70명 확진, 이틀째 17만명대

송고시간2022-08-17 21:48

beta

코로나19 재유행이 계속되는 가운데 17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17만여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17만70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17만5천765명)보다 5천695명 줄었지만 이틀째 17만명선을 넘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어제보다는 5695명 적어…1주 전의 1.29배, 2주 전의 1.63배

수도권서 47.0%…경기 4만2366명·서울 2만8375명·인천 9천160명

선별진료소 검사 행렬
선별진료소 검사 행렬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코로나19가 재확산하면서 17일 0시 기준 신규확진자가 18만803명에 달하며 18주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이날 오전 서울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가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로 붐비고 있다. 2022.8.17 kane@yna.co.kr

(전국종합=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코로나19 재유행이 계속되는 가운데 17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17만여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17만70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17만5천765명)보다 5천695명 줄었지만 이틀째 17만명선을 넘었다.

수요일 집계 기준으로는 지난 4월6일(22만464명) 이후 19주 사이 가장 많은 수치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 재유행이 이달 중 하루 신규 확진자가 20만명 이내에서 정점을 찍은 뒤에 천천히 감소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코로나19 검사받는 시민들
코로나19 검사받는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코로나19가 재확산하면서 17일 0시 기준 신규확진자가 18만803명에 달하며 18주 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이날 오전 서울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이 검사를 받고 있다. 2022.8.17 kane@yna.co.kr

이날 오후 9시 기준 확진자 수는 동시간대 집계에서 1주일 전인 지난 10일(13만1천518명)의 1.29배, 2주일 전인 지난 3일(10만4천490명)의 1.63배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18일 발표되는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17만명 초중반대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오후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7만9천901명(47.0%), 비수도권에서 9만169명(53.0%) 나왔다.

지역별로는 경기 4만2천366명, 서울 2만8천375명, 경남 1만1천631명, 경북 1만82명, 대구 9천613명, 인천 9천160명, 충남 8천111명, 전북 6천987명, 광주 6천680명, 충북 6천304명, 대전 6천70명, 부산 5천714명, 강원 5천642명, 전남 5천359명, 울산 4천212명, 제주 2천348명, 세종 1천416명이다.

지난 11일부터 1주일간 0시 기준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13만7천193명→12만8천679명→12만4천569명→11만9천580명→6만2천77명→8만4천128명→18만803명으로 일평균 11만9천576명이다.

sf@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