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직 기자 10명 중 1명만 '尹국정수행' 긍정 평가

송고시간2022-08-17 16:35

beta

현직 기자들을 대상으로 취임 100일을 맞은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관한 여론을 조사한 결과, 긍정적인 평가는 10명 중 1명꼴에 불과했다.

17일 한국기자협회가 창립 58돌을 맞아 현직 기자 1천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10.7%만이 윤 대통령이 국정수행을 '잘하고 있다'고 답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기자협회 창립 58돌 여론조사…"부정 85.4%·긍정 10.7%"

출근길 문답은 57%가 '긍정적' 응답

질문받는 윤석열 대통령
질문받는 윤석열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취임 100일 기자회견 '대통령에게 듣는다'에서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2022.8.17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현직 기자들을 대상으로 취임 100일을 맞은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관한 여론을 조사한 결과, 긍정적인 평가는 10명 중 1명꼴에 불과했다.

17일 한국기자협회가 창립 58돌을 맞아 현직 기자 1천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10.7%만이 윤 대통령이 국정수행을 '잘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중 '잘하는 편이다'는 9.4%, '매우 잘하고 있다'는 1.3%였다.

반면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적인 응답은 전체 85.4%를 차지했다. '매우 잘못하고 있다'가 47.6%, '잘못하는 편이다'가 37.8%였다.

윤석열 정부의 분야별 정책도 좋은 점수를 받지 못했다.

윤 정부의 ▲ 경제정책 ▲ 대북정책 ▲ 외교정책 ▲ 공직자 인사 등 4개 항목을 평가해달라는 물음에 4개 항목 모두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이 '잘하고 있다'는 답보다 많았다.

현직 기자 10명 중 1명만 '尹국정수행' 긍정 평가 - 2

4개 정책의 평균 점수는 5점 만점에 2.1점이었다. 2.5점을 넘긴 항목은 단 한 개도 없었다고 기자협회 측은 전했다. 4개 중에는 공직자 인사가 1.56점으로 가장 낮았고 대북정책이 2.33점으로 가장 높았다.

국정수행은 부정적인 평가가 컸지만, 윤 대통령이 출근길에 기자들과 문답을 하는 '도어스테핑'은 긍정 평가가 더 많았다.

도어스테핑이 '긍정적이다'라고 답한 이들은 57.7%였다. '매우 긍정적이다'는 18.9%, '약간 긍정적이다'는 38.8%였다. '부정적이다'라는 평가는 34.8%였다.

이번 조사는 기자협회가 마크로밀앰브레인에 의뢰해 한국기자협회 소속 199개 언론사 기자 1천명을 대상으로 7월 29일부터 8월 27일까지 모바일 설문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eddi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