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강서 실종된 20대 숨진 채 발견…"범죄 혐의점 없어"(종합2보)

송고시간2022-08-17 18:14

beta

한강에 빠져 실종된 20대가 이틀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17일 오후 1시 52분께 강남구 압구정동 인근 한강에서 20대 남성 A씨의 시신을 발견해 인양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강남경찰서
서울강남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승연 기자 = 한강에 빠져 실종된 20대가 이틀 만에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17일 오후 1시 52분께 강남구 압구정동 인근 한강에서 20대 남성 A씨의 시신을 발견해 인양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달 15일 새벽 강남구에 있는 친구 집에서 술을 마신 뒤 친구들과 함께 인근 한강 둔치에 갔다가 강물에 빠져 실종됐다.

소방당국의 공조 요청을 받고 수색에 나선 강남경찰서는 실종된 것으로 추정되는 위치로부터 240m 떨어진 곳에서 A씨의 시신을 발견했으며 시신의 지문이 A씨와 일치한다는 점을 확인했다.

경찰은 검안의로부터 A씨가 익사한 것으로 추정되며 골절 등 외상은 없다는 소견을 전달받았다. 경찰은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그동안 진행된 수사 사항과 유족 의견 등을 종합해 부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winkit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