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일 남부지방에 비 계속…전국 대부분 지역엔 무더위

송고시간2022-08-16 17:28

남해안 시간당 30~50㎜ 내릴 때도…제주 등 곳곳 열대야

우산 접는 시민들
우산 접는 시민들

(광주=연합뉴스) 차지욱 기자 = 16일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에서 시민들이 빗줄기가 가늘어지자 우산을 접고 있다. 2022.8.16 uk@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17일 전남·경남·제주 등에서 정체전선에 의한 강수가 계속되는 가운데 전국 대부분 지역 체감온도가 31도를 웃돌면서 덥겠다.

99년만 더위가 이어지는 제주를 중심으로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남과 경남은 비가 17일 낮까지 오고 제주는 18일 새벽까지 내리겠다.

특히 전남남해안과 경남해안엔 비가 시간당 30~50㎜씩 세차게 올 때가 있겠다.

경남과 가까운 경북남부에는 17일 새벽과 오전 사이 가끔 비가 오겠다.

강원영동은 17일 늦은 오후까지, 경북동해안에는 17일 아침과 오후 사이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16일 오후 4시 10분 기준 16~17일 예상 강수량은 전남남해안·경남해안·제주(18일까지) 30~100㎜(남해안 많은 곳 150㎜ 이상), 전남(남해안 제외)·경남내륙 10~60㎜, 강원영동·경북남부·경북북부동해안 5~20㎜다.

동풍에 의한 강수가 예상되는 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을 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당분간 체감온도가 최고 31도 내외로 오르는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17일 아침 최저기온은 20~24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25~31도일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최고기온은 서울 23도와 30도, 인천·울산 23도와 28도, 대전 22도와 30도, 광주 24도와 30도, 대구 24도와 31도, 부산 23도와 27도다.

밤 최저기온이 25도 밑으로 내려가지 않는 열대야도 전국적으로 나타나겠다.

제주(제주시)는 지난 6월 25일부터 이달 15일까지 단 나흘만 제외하고 47일간 열대야였다. 제주는 16일 오전 3시 37분 기온이 30.5도를 기록하면서 1923년 제주서 근대적 기상관측을 시작한 이래 밤(오후 6시 1분부터 이튿날 오전 9시까지) 최저기온이 가장 높았다.

제주에 16일 밤부터 정체전선에 의한 비가 내리면서 한낮 폭염은 다소 누그러들겠으나 열대야는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연간 열대야일 최고 기록(2013년 51일)도 올해 갈아치워질 것으로 보인다.

17일부터 동해안에 너울로 인해 방파제나 갯바위를 넘을 정도로 높은 물결이 해안가로 밀려오겠으니 해안에는 되도록 가지 않는 것이 좋겠다.

jylee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