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총리 "기후변화 시대 맞는 새 재난대응체계 마련하라"

송고시간2022-08-16 10:46

"국무위원, 정기국회 법안처리 원활하도록 여야와 소통해달라"

국무회의 주재하는 한덕수 총리
국무회의 주재하는 한덕수 총리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16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서울청사와 영상으로 연결해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2.8.16 kjhpress@yna.co.kr

(세종=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16일 "행정안전부를 중심으로 각 부처와 지방자치단체는 기후변화 시대에 맞는 새로운 재난 대응체계 마련에 전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 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 모두발언에서 "기후변화로 인해 유례없는 재난재해가 빈발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한 총리는 "과거의 재난대응 패러다임이 더 이상 유효하지 않다"며 "환경 변화에 맞춰, 안전관리 기준을 대폭 강화하고 대담하게 정비해야 앞으로 닥칠 대형재난에 효과적으로 대비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 총리는 정부가 오는 10월 14일까지 전국적으로 집중 안전점검하는 점을 언급하며 "그 어느 때보다 철저하게 안전점검을 진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집중호우 피해와 관련해선 "다시 한번 희생자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과 피해를 입은 국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9월 개회하는 정기국회도 거론하면서 "국무위원들은 주요 법안과 예산안이 원활히 처리될 수 있도록 여야 의원들과 긴밀히 소통하면서 이해와 협조를 구하는 데 배전의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했다.

나아가 "정기국회가 주요 정책과 현안에 대해 국민들께 명확하게 설명드리고 국민들께서 충분히 이해하시고 수긍하실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철저히 준비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