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안군, 가거도 등 3곳 섬 담장 등록문화재 지정 추진

송고시간2022-08-16 10:14

우이도 예리 담장
우이도 예리 담장

[신안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신안=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신안군은 전통 담장 원형이 잘 남아있는 가거도 대리마을을 비롯해 도초면 고란·우이도 예리마을 등 3개소에 대해 등록문화재 지정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가거도는 대한민국 최서남단에 위치한 섬으로 태고의 순수가 잘 보존된 곳이다.

대부분의 담장은 마을 안길에 있으며, 마을의 변천사와 섬 문화를 확인할 수 있는 문화유산이다.

도초면 우이도리는 조선 시대 선창이 남아있을 정도로 섬 문화원형의 보고로 손꼽히는 곳이다.

가거도 담장
가거도 담장

[신안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특히 예리는 한동안 공동화된 마을로 섬마을 원형이 잘 보존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도초면 고란마을 담장은 측간채와 연결된 독특한 특징을 지니고 있다고 군은 설명했다.

등록문화재는 근대문화유산 가운데 보존 및 활용 가치가 뛰어난 문화자원을 보존하기 위해 지정한 문화재다.

신안군은 2015년부터 집중적으로 섬마을 원형이 잘 보존된 마을, 민가, 담장 등을 보존·복원하기 위한 조사를 추진해 왔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전통 담장에 담긴 섬사람들의 지혜와 가치를 입증해 등록문화재 지정에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