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기현 "보수혁신 정체성 다시 세워야 할 때…선봉에 서겠다"

송고시간2022-08-15 13:56

beta

국민의힘 김기현 의원은 15일 "미래세대에게 대한민국의 당당한 유산을 물려주려면, 대한민국 정통보수의 맥을 발전적으로 승계해 '보수 혁신'의 깃발을 올리지 않으면 안 된다"며 "저는 그 선봉에서 분연히 국민과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차기 당권주자로 분류되는 김 의원은 이날 '광복 77주년, 지금이 바로 보수혁신의 정체성을 다시 세워야 할 때입니다'라는 제목의 페이스북 글에서 이같이 말하고 "일신의 영달에 연연하거나 비겁하게 뒤로 숨지 않겠다"고 밝혔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좀먹은 내로남불 민주당 정권의 흑역사, 나라의 자존심을 짓밟은 굴욕과 굴종의 역사가 반복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다시 일어서야 할 때"라며 "자유와 공정의 가치를 지키려는 보수혁신의 정체성을 다시금 세워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尹정부 성공 뒷받침하고 '덧셈의 정치' 할 것"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국민의힘 김기현 의원은 15일 "미래세대에게 대한민국의 당당한 유산을 물려주려면, 대한민국 정통보수의 맥을 발전적으로 승계해 '보수 혁신'의 깃발을 올리지 않으면 안 된다"며 "저는 그 선봉에서 분연히 국민과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차기 당권주자로 분류되는 김 의원은 이날 '광복 77주년, 지금이 바로 보수혁신의 정체성을 다시 세워야 할 때입니다'라는 제목의 페이스북 글에서 이같이 말하고 "일신의 영달에 연연하거나 비겁하게 뒤로 숨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를 두고 당권 도전 의사를 재차 피력한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인사말하는 김기현 의원
인사말하는 김기현 의원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김기현 의원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김 의원은 "천신만고 끝에 달성한 정권교체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민주당 정권 시절 사회 곳곳에 자리를 차지하고 들어가 똬리를 틀고 지금껏 기생하고 있는 수구 기득권 세력들의 자기 밥그릇 지키기, 부정과 부패, 불공정과 '내로남불'이 새로운 미래를 향한 윤석열 정부의 발목을 잡고 있다"며 "심지어 대통령을 탄핵시키겠다는 공개 협박까지도 서슴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좀먹은 내로남불 민주당 정권의 흑역사, 나라의 자존심을 짓밟은 굴욕과 굴종의 역사가 반복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다시 일어서야 할 때"라며 "자유와 공정의 가치를 지키려는 보수혁신의 정체성을 다시금 세워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어 "광복 77주년을 맞아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뒷받침하고, 국제사회의 당당한 일원으로 책임을 다하며, 가치·세대·지역·계층의 지지를 더하는 덧셈의 '가세지계(加勢之計) 정치'로 국민이 주인인 나라를 만들어나가는데 초석이 돼야 한다는 결의를 스스로에게 다시금 다짐해 본다"고 밝혔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