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PK서도 70%대 '압승'…누계 74.59%로 '어대명' 독주체제(종합)

송고시간2022-08-13 19:27

beta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 대표를 선출하기 위한 13일 부산·울산·경남 경선에서도 이재명 후보가 75% 안팎의 득표율로 압승했다.

전국 순회경선 일정이 반환점을 눈앞에 둔 상황에서 이 후보가 '어대명(어차피 대표는 이대명)'으로 불리는 대세론을 입증하며 독주체제를 구축한 양상이다.

이 후보의 경우 지난주 치러진 강원·대구·경북·제주·인천 경선에 이어 이날 PK 지역까지 8개 지역 모든 순회경선에서 70% 이상의 득표에 성공하며 압승을 이어가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박용진 20.7%·강훈식 4.7%…반환점 앞두고 1·2위 격차 50%p 넘어

반전없는 野전대, 단일화도 난망…내일 여론조사·충청경선 주목

최고위원 정청래 28.4%·고민정 21.7% 박찬대·장경태·서영교 順…친명계 약진

연설하는 이재명
연설하는 이재명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3일 오후 부산항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이재명 당 대표 후보가 연설하고 있다. 2022.8.13 handbrother@yna.co.kr

(서울·부산=연합뉴스) 임형섭 정수연 정윤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 대표를 선출하기 위한 13일 부산·울산·경남 경선에서도 이재명 후보가 75% 안팎의 득표율로 압승했다.

전국 순회경선 일정이 반환점을 눈앞에 둔 상황에서 이 후보가 '어대명(어차피 대표는 이대명)'으로 불리는 대세론을 입증하며 독주체제를 구축한 양상이다.

민주당은 이날 울산·경남·부산 등 PK 지역을 차례로 찾아 후보 합동연설회를 실시하고 해당 지역 권리당원 투표결과를 발표했다.

우선 울산 경선에서는 이 후보가 권리당원 투표 득표율 77.61%로 압도적 1위를 차지했다.

박용진 후보가 18.4%로 2위, 강훈식 후보가 3.99%로 뒤를 이었다.

경남에서 진행된 경선에서는 이 후보가 75.53%를 얻었고, 박 후보는 20.06%, 강 후보는 4.41%를 받았다.

부산에서는 이 후보가 73.69%를 얻어 1위를 달렸고, 박 후보는 21.93%, 강 후보는 4.38%의 득표율을 나타냈다.

이날까지 치러진 전국 순회경선의 누적 득표율은 이 후보가 74.59%, 박 후보 20.70%, 강 후보 4.71% 순으로 조사됐다.

특히 이 후보의 경우 지난주 치러진 강원·대구·경북·제주·인천 경선에 이어 이날 PK 지역까지 8개 지역 모든 순회경선에서 70% 이상의 득표에 성공하며 압승을 이어가고 있다.

일각에서는 전대 일정을 절반 가량 소화한 시점에 1위와 2위의 누적 득표율 차이가 53.89% 가량 벌어졌다는 점에서, 이번 전대는 결국 이변없이 이 후보가 승리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에 무게가 실린다.

실제로 2위 박 후보와 3위 강 후보 사이의 단일화 논의도 특별한 진전을 보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는 등 추격 주자들이 반전을 이뤄내기 어려운 상황이다.

다만 박 후보는 14일 일반 국민여론조사 결과가 일부 발표된다는 점에서, 강 후보는 자신의 '안방'인 충청권 경선이 14일 열린다는 점에서 반등의 계기를 잡을 수 있지 않겠느냐는 희망도 내비치고 있다.

민주당은 당대표 경선에서 대의원 30%, 권리당원 40%, 일반 당원 여론조사 5%, 일반 국민 여론조사 25%를 각각 반영하는데, 권리당원 투표 결과를 제외한 대의원·일반당원 투표 결과는 전국 순회를 마친 뒤인 28일 전국 대의원대회에서 한꺼번에 발표한다.

국민여론조사 결과는 14일과 28일 두 차례에 나눠 발표한다.

손 맞잡은 민주당 당 대표 후보와 지도부
손 맞잡은 민주당 당 대표 후보와 지도부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13일 오후 부산항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강훈식(왼쪽부터), 박용진, 이재명 당 대표 후보와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이 손을 맞잡고 인사하고 있다. 2022.8.13 handbrother@yna.co.kr

최고위원 경선에서는 정청래 후보가 28.44%의 누계 득표로 1위를 고수하고 있으며 고민정 후보가 21.77%로 2위를 달리고 있다.

또 박찬대 후보가 11.66%, 장경태 후보가 10.93%, 서영교 후보가 10.33%로 3∼5위를 형성하고 있다.

최고위원은 최종 5인을 선출하는데, 현재 1∼5위권 후보 가운데 정청래 박찬대 장경태 서영교 후보 등 4명이 이재명 후보와 가까운 인사로 분류되는 등 최고위원 경선에서도 '친이재명계'가 앞서 나가는 양상이다.

인사하는 민주당 최고위원 후보들
인사하는 민주당 최고위원 후보들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13일 오전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최고위원 후보들이 인사하고 있다. 2022.8.13 yongtae@yna.co.kr

6위는 윤영찬 후보 8.05%, 7위는 고영인 후보 4.81%, 8위는 송갑석 후보 4.01% 등의 누계 투표율을 보이고 있다.

민주당은 앞으로 14일 세중·충청·대전, 20일 전북, 21일 광주·전남, 27일 서울·경기 등을 돌며 경선을 이어간다.

28일에는 전국 대의원대회가 열려 당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 최종 당선자가 확정된다.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