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오늘 오후 2시 기자회견…비대위·가처분 등 입장표명

송고시간2022-08-13 13:00

beta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3일 오후 2시 기자회견을 열고 당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에 대한 가처분 신청 등과 관련해 직접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 대표는 이날 정오께 MBC 라디오 '정치인싸'에 출연, "요즘 방송을 보면 많은 분이 추론을 통해 여러 억측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좀 바로 잡을게 많다"면서 "2시부터 많은 말을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날 회견에서는 비대위 출범에 대한 가처분 신청 등 법적 대응에 나서게 된 배경을 설명하는 한편 향후 대응책과 정치 행보 등을 언급할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여의도 국회 인근서…윤리위 징계 이후 첫 공식석상

李 "여러 추론·억측 바로 잡을 게 많아…2시부터 많은 말을 할 것"

이준석, 오늘 2시 여의도서 기자회견…비대위·가처분 입장표명
이준석, 오늘 2시 여의도서 기자회견…비대위·가처분 입장표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홍준석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3일 오후 2시 기자회견을 열고 당 비상대책위원회 체제 전환에 대한 가처분 신청 등과 관련해 직접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 대표는 이날 정오께 MBC 라디오 '정치인싸'에 출연, "요즘 방송을 보면 많은 분이 추론을 통해 여러 억측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좀 바로 잡을게 많다"면서 "2시부터 많은 말을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장소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이 대표 측은 "국회 인근 장소가 될 것이며, 회견 시간 임박해 확정·공지하겠다"고 밝혔다. 애초 여의도 국회 인근의 정치문화 플랫폼 카페 '하우스'(HOW's)로 계획을 했으나, 이 대표를 반대하는 강성 보수성향의 유튜브 방송 진행자 등이 현장에 몰릴 가능성 등을 고려해 막판에 대관을 취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대표가 공식 석상에 서는 것은 지난달 8일 당 윤리위원회의 징계 이후 36일 만이다.

그는 윤리위로부터 '당원권 정지 6개월' 징계 처분을 받은 이후 지방을 순회하고 지지자들과 만나며 SNS를 통해 근황을 전하긴 했지만, 자신의 거취를 포함한 당내 현안에 대해 직접 입장을 밝히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대표는 지난 9일 당이 비대위 체제로 전환하면서 '자동 해임'될 상황에 처하자 하루 뒤인 지난 10일 서울남부지법에 국민의힘과 주호영 비대위원장을 상대로 효력정지가처분 신청을 냈다.

이날 회견에서는 비대위 출범에 대한 가처분 신청 등 법적 대응에 나서게 된 배경을 설명하는 한편 향후 대응책과 정치 행보 등을 언급할 것으로 보인다.

당내 '윤핵관'(윤석열 핵심 관계자)을 향한 날 선 비판이 담길 것으로도 예상되는 가운데, 윤석열 대통령을 직접 겨냥하는 발언이 나올지 주목된다.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