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상반기 보수 17억1천만원

송고시간2022-08-12 18:40

beta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 17억1천819만원의 급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대한항공[003490]과 한진칼의 2022년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조 회장은 상반기 대한항공에서 8억6천919만원, 한진칼에서 8억4천900만원을 각각 받았다.

작년 상반기 수령한 급여 17억1천520만원과 비슷한 수준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대한항공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올해 상반기 17억1천819만원의 급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대한항공[003490]과 한진칼의 2022년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조 회장은 상반기 대한항공에서 8억6천919만원, 한진칼에서 8억4천900만원을 각각 받았다.

작년 상반기 수령한 급여 17억1천520만원과 비슷한 수준이다. 올해는 사내 복리후생에 따른 의료비 300만원이 추가로 지급됐다.

대한항공은 "이사 보수 지급 기준에 따라 직위, 직무, 리더십, 전문성, 회사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월 보수를 산정했다"며 "이를 보상위원회 사전 검토, 이사회의 집행 승인을 통해 확정 지급했다"고 설명했다.

상반기 대한항공 직원 1인당 평균 급여는 작년 3천534만원에서 올해 4천660만원으로 올랐다. 올해 국제선 운항 확대에 따라 수당 등이 늘어나면서 평균 급여도 오른 것으로 보인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