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집중호우] 아이유·수지, 수해복구 성금 1억원씩 기부(종합)

송고시간2022-08-12 19:31

아이유
아이유

[이담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안정훈 기자= 가수 겸 배우 아이유(본명 이지은)와 수지가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이웃을 위해 각각 1억원을 기부했다고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12일 밝혔다.

아이유는 그간 '아이유'라는 이름과 팬클럽 이름 '유애나'를 합친 '아이유애나'라는 이름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를 실천해왔다.

지난 5월에는 본인의 생일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아동·청소년과 한부모 가정을 위해 2억1천만원을 기부했다. 앞서 3월에는 울진·삼척 산불 피해 주민을 돕기 위해 희망브리지에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

수지
수지

[쿠팡플레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고액 기부자 모임인 '희망브리지 아너스클럽' 회원인 수지는 2020년 발생한 수해 때도 희망브리지에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희망브리지 김정희 사무총장은 "아이유를 비롯해 실의에 빠진 이웃들에게 용기를 주는 모든 분의 헌신과 도움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hu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