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집중호우] 물폭탄 수준 폭우에 세계유산 남한산성 성벽도 15m 붕괴

송고시간2022-08-12 11:38

폭우로 붕괴된 세계문화유산 남한산성 성벽
폭우로 붕괴된 세계문화유산 남한산성 성벽

(수원=연합뉴스) 지난 8일 밤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세계문화유산이자 사적인 남한산성 성벽 일부가 붕괴된 것으로 12일 확인됐다. 2022.8.12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tkim@yna.co.kr

(수원=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지난 8일부터 이어진 기록적인 집중호우에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이자 국가사적 57호인 남한산성 성곽도 피해를 본 것으로 확인됐다.

12일 경기도남한산성 세계유산센터에 따르면 이번 폭우로 광주시 남한산성면 산성리 산9 일대 성벽 15m, 높이 5m 정도가 붕괴됐다.

붕괴 시점은 8일 오후 11시 34분으로 추정되며, 붕괴 지점은 동문과 장경사 사이 송암정 터 인근이다.

물폭탄 수준의 폭우로 발생한 산사태 토사에 성벽 일부가 무너져 내린 것이다.

광주시의 경우 8일 0시부터 12일 0시까지 누적 강우량이 도내에서 가장 많은 643㎜로 집계됐다.

성벽 붕괴 당시 광주지역에는 시간당 101.5㎜의 강우량을 기록했다.

폭우로 붕괴된 세계문화유산 남한산성 성벽
폭우로 붕괴된 세계문화유산 남한산성 성벽

(수원=연합뉴스) 지난 8일 밤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세계문화유산이자 사적인 남한산성 성벽 일부가 붕괴된 것으로 12일 확인됐다. 2022.8.12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tkim@yna.co.kr

세계유산센터는 탐방객 출입을 통제하고 긴급 보수를 추진할 예정이다. 보수에는 약 6개월이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 남한산성 도립공원 내 탐방로 계단 등 시설과 수목이 다수 훼손돼 피해 조사가 진행 중이다.

남한산성 성벽 붕괴지점
남한산성 성벽 붕괴지점

(수원=연합뉴스) 지난 8일 밤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세계문화유산이자 사적인 남한산성 성벽 일부가 붕괴된 것으로 12일 확인됐다. 2022.8.12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t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