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상청 "주말 중부지방 강한 비 예상…수도권 최대 120㎜ 이상"

송고시간2022-08-12 11:30

토요일 오전 충남서부·전라서부에서 시작…낮 전국 대부분 확대

광복절 이후 한 차례 더 비…"이번 주 집중호우와 강도 비슷한데 시간 짧아"

비오는 퇴근길
비오는 퇴근길

(광주=연합뉴스) 차지욱 기자 = 11일 오후 광주 서구 광천동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퇴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수도권에 머물며 많은 비를 뿌린 정체전선이 남부지방으로 남하하면서 12일 오전까지 광주와 전남에 최고 100㎜ 비가 내릴 예정이다. 2022.8.11 uk@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주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최대 120㎜ 이상 강한 비가 내릴 수 있다고 기상청이 12일 밝혔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1시 발표한 예보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최근 집중호우로 지반이 약해진 상태에서 또 한 차례 강한 강수가 예상되는 만큼 철저히 대비해달라"라고 당부했다.

현재 예상으론 비는 토요일인 13일 오전 충남서부와 전라서부에서 시작되겠다.

13일 낮이 되면 강원영동과 경상동부를 뺀 전국 대부분에 비가 내리겠다.

중부지방과 경북북부에는 일요일인 14일까지 강수가 계속되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영서·충청북부 30~80㎜, 충청남부·경북북부내륙·서해5도 20~60㎜, 강원영동·남부지방(경북부내륙 제외)·제주·울릉도·독도 5~30㎜다.

수도권에 비가 많이 내리는 곳은 120㎜ 이상 쏟아질 수도 있다.

13~14일 강수 모식도. [기상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3~14일 강수 모식도. [기상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번 비는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들어오는 고온다습한 공기와 북서쪽에서 내려오는 찬 공기가 충돌해 중국 내륙에 발달시킨 기압골이 주말 서해상에 머물면서 우리나라로 따뜻하고 습한 공기를 밀어 넣으면서 내리겠다.

고온다습한 공기가 들어오면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대기가 불안정해 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고온다습한 공기가 어느 정도 들어오는지와 북쪽 차가운 공기가 얼마나 남하하는지에 따라 비가 내리는 지역이나 강도가 달라질 수 있으니 최신 기상정보를 확인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주말 비와 별도로 14~15일 중국 북부지방과 중국과 북한 접경에 새 정체전선이 형성되고 이 정체전선이 남하하면서 16일 중부지방, 17일 남부지방에 다시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이 비의 강도, 즉 한 순간에 내리는 비의 양은 이번 주 집중호우와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비가 내리는 시간이 짧아 총 강수량은 적을 것으로 보인다.

jylee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