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고전 3년 만에 열린다…10월 28일부터 이틀간

송고시간2022-08-11 16:10

beta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고려대와 연세대의 연례 스포츠 행사 연고전(고연전)이 3년 만에 다시 열린다.

11일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두 대학은 올 10월 28∼29일 이틀에 걸쳐 정기 연고전을 개최한다.

1965년부터는 가을에 이틀간 축구·농구·야구·빙구·럭비 등 5개 종목 경기를 치르는 관례가 정착돼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려대-연세대 정기전
고려대-연세대 정기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박규리 기자 = 코로나19로 중단됐던 고려대와 연세대의 연례 스포츠 행사 연고전(고연전)이 3년 만에 다시 열린다.

11일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두 대학은 올 10월 28∼29일 이틀에 걸쳐 정기 연고전을 개최한다.

앞서 두 대학은 코로나19 집단감염 위험을 이유로 '2020 정기 연고전'(고려대가 주최 측인 짝수 해)과 '2021 정기 고연전'(연세대가 주최 측인 홀수 해)을 취소했다.

관중 입장 여부를 포함해 구체적인 장소와 진행 방식은 확정되지 않았다.

그간 정기전은 서울 목동 아이스링크, 장충체육관, 목동주경기장 등에서 진행돼 왔지만, 올해 연고전 장소로는 고양종합운동장 등 경기 고양시 일대가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고전을 주최하는 고려대 측은 "양교가 코로나19 유행 상황을 고려해 여러 제반 사항을 계속 논의하는 중"이라고 밝혔다.

두 대학은 일제 강점기 시절부터 비정기적으로, 1956년부터는 연례행사로 구기 종목 경기를 치러왔다. 1965년부터는 가을에 이틀간 축구·농구·야구·빙구·럭비 등 5개 종목 경기를 치르는 관례가 정착돼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cu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