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통령실 "사드, 자위적 방어수단…안보주권 관련 사안"

송고시간2022-08-11 11:51

中 '3불1한' 주장 관련 입장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이동환 기자 = 대통령실은 11일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와 관련, 중국의 이른바 '3불 1한' 입장과 관련해 "사드는 자위적 방어수단"이라고 밝혔다.

'3불 1한'은 한국이 사드 3불(사드 추가 않고, 미국 미사일방어·한미일 군사동맹 불참)뿐 아니라 기존에 배치된 사드의 운용 제한을 뜻하는 '1한'까지 대외적으로 약속했다는 중국 정부의 주장이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브리핑에서 '어제 중국에서 한국이 3불1한을 선서했다는 식으로 입장을 냈는데 대통령실 입장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이미 외교부에서 답변한 것으로 안다"면서 "다시 한번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사드는 북핵·미사일 위협으로부터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자위적 방어수단이라는 점, 그리고 안보주권 관련 사안이란 점"이라고 답했다.

앞서 외교부는 전날 중국의 주장에 대해 "이전 정부에서도 약속이나 합의가 아니라고 대외적으로 언급했다"며 "관련 사안을 계속 거론할수록 양국 관계의 걸림돌"이라고 밝힌 바 있다.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