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양일산우체국에 폭발물 택배" 거짓 신고에 대피소동(종합)

송고시간2022-08-11 13:15

허위 신고한 남성 현행범 체포해 경찰 조사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최재훈 기자 = 경기 고양시에서 "우체국에 폭발물 택배가 있다"는 허위 신고가 접수돼 경찰 특공대가 출동하고 직원 20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우체국에 출동한 경찰특공대
우체국에 출동한 경찰특공대

[독자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1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고양시에서 한 남성이 지나가는 순찰차에 탄 경찰관에게 "지인이 나에게 폭발물을 등기 우편물로 보내 현재 우체국에 있다"고 알렸다.

이에 경기북부경찰청 경찰 특공대와 군 당국은 이 남성이 지목한 고양일산우체국으로 출동해 직원 200여명을 인근 주차장으로 대피시키고 폭발물 수색 작업을 했다.

하지만, 우체국 내부와 택배 운반 차량 등을 모두 조사한 결과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신고 남성인 A 씨가 허위 신고를 한 것으로 보고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jhch79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