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새마을모자 쓰고 수해 복구현장 찾은 與 '투톱'…"농담도 금지"

송고시간2022-08-11 11:37

beta

국민의힘 '투톱'인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과 권성동 원내대표는 11일 수해 복구 자원봉사 현장을 찾았다.

두 사람을 비롯한 지도부와 현역 의원 40여 명은 이날 오전 9시30분 폭우가 집중돼 수해가 심각한 서울 동작구 사당동에 집결했다.

주 위원장은 "수재민들의 참담한 심정을 놓치지 말고, 장난 치거나 농담하거나 사진 찍는 일도 안 했으면 좋겠다"며 "취재진도 주객이 전도되지 않도록 과열 취재를 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역의원 40여명, 수해 집중된 동작구 사당동 찾아 복구 지원

발언하는 주호영
발언하는 주호영

(서울=연합뉴스) 11일 수해 복구 자원봉사를 위해 오전 서울 동작구 사당동을 찾은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2022.8.11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덕재 한주홍 기자 = 국민의힘 '투톱'인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과 권성동 원내대표는 11일 수해 복구 자원봉사 현장을 찾았다.

두 사람을 비롯한 지도부와 현역 의원 40여 명은 이날 오전 9시30분 폭우가 집중돼 수해가 심각한 서울 동작구 사당동에 집결했다.

현장에는 의원들과 당직자, 보좌진, 당원들이 총동원돼 100여 명의 봉사활동 인력이 모였다. 당권 주자인 안철수 의원과 이 지역 당협위원장인 나경원 전 의원도 현장을 찾았다.

회색 티셔츠에 초록색 새마을운동 모자를 쓰고 나타난 주 위원장은 "오늘 할 일이 정말 많을 텐데 흉내만 내지 말고 해가 떨어질 때까지 내 집이 수해를 입은 것처럼 최선을 다해 일해달라"며 "오늘 하루가 끝날 때까지 정말 열심히 최선을 다해 봉사하자"고 강조했다.

주 위원장은 "수재민들의 참담한 심정을 놓치지 말고, 장난 치거나 농담하거나 사진 찍는 일도 안 했으면 좋겠다"며 "취재진도 주객이 전도되지 않도록 과열 취재를 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권 원내대표는 검은색 티셔츠에 새마을운동 모자, 목장갑을 착용한 차림으로 "어려울 때 국민과 함께하는 게 우리 공동체의 오랜 전통"이라며 "어려운 이웃들의 아픔을 느끼며 제대로 봉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수해를 입은 지역이 빠른 시일 내에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될 수 있도록 다시 한번 정부에 요청하겠다"며 "정부도 조사 시간을 단축해 선포하겠다고 약속했다"고 밝혔다.

지도부는 이날 봉사활동 외에 공식 일정을 잡지 않고 오후까지 자원봉사에만 매진할 계획이다.

주호영·권성동, 수해 복구 구슬땀
주호영·권성동, 수해 복구 구슬땀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비상대책위원장과 권성동 원내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동작구 사당동 한 빌딩 지하에서 수해 복구 자원봉사를 하고 있다. 2022.8.11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티셔츠와 장화 차림의 편안한 복장으로 현장을 찾은 의원들은 주 위원장의 당부에 따라 일사불란하게 움직이며 봉사에만 집중했다.

집중호우로 물에 잠겼던 지하 식자재 창고에 들어간 이들은 폐자재, 각종 쓰레기를 직접 꺼내 올렸다. 무더위에 하수 역류로 인한 악취로 숨을 내쉬기도 힘든 상황이었다.

의원들은 고무장갑을 끼고 흙탕물을 뒤집어쓴 각종 물품도 닦아냈다.

주 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나 "1시간 가까이 (봉사활동을) 했는데도 아직 5분의 1도 못했다"며 "수재가 되풀이되는 일이 없도록 예방에 집중해 두 번 다시 이런 재난이 없도록 해야 한다고 뼈저리게 느낀다"고 말했다.

주 위원장은 이날 봉사를 마친 뒤에는 수재로 목숨을 잃은 이들의 빈소가 차려진 여의도 성모병원을 찾아 조문을 할 예정이다.

국민의힘은 당내 중앙재해대책위원회를 중심으로 서초구, 동작구 등 수해가 집중된 지역의 복구 지원을 이어갈 방침이다.

juhong@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6LAkGiYR7Q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