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빚 갚겠다" 위조수표 103조원어치 건넨 60대 남성 구속

송고시간2022-08-10 16:11

100억 위조수표 ※위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연관이 없습니다.
100억 위조수표 ※위 사진은 기사와 직접적인 연관이 없습니다.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규리 기자 = 빚을 갚겠다며 위조수표를 건넨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혜화경찰서는 위조유가증권행사 등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구속해 수사 중이다.

A씨는 지난달 1일 "빚을 갚겠다"며 103조9천억원 상당의 위조된 자기앞수표를 피해자에게 건넨 혐의를 받는다.

해당 수표는 올해 4∼6월 종로구에서 위조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달 초 임의동행 조사를 받던 A씨가 돌연 잠적하자 경찰은 이달 3일 체포·통신 영장을 발부받아 위치추적에 나섰다. A씨는 다음 날 동대문구 은신처에서 이동하던 중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 주 안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u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