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주택 매물 증가율 3개월 연속 역대 최고…금리인상 영향"

송고시간2022-08-10 15:59

beta

미국 부동산 경기가 금리 인상의 영향으로 둔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미국 주택 매물 증가율이 3개월 연속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집계 결과가 나왔다.

9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부동산 온라인 거래 플랫폼 리얼터닷컴은 이날 내놓은 보고서에서 지난 7월 매물로 나온 주택 숫자가 전년 동기보다 30.7% 늘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리얼터닷컴은 인플레이션을 잡기 위한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기준금리 인상으로 주택시장에 제동이 걸린 상태라면서 주택담보대출(모기지) 금리 상승이 주택 수요 감소와 매물 증가를 불러왔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미국 부동산 경기가 금리 인상의 영향으로 둔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미국 주택 매물 증가율이 3개월 연속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집계 결과가 나왔다.

9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부동산 온라인 거래 플랫폼 리얼터닷컴은 이날 내놓은 보고서에서 지난 7월 매물로 나온 주택 숫자가 전년 동기보다 30.7% 늘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주택 매물 증가율은 5월 8.0%에서 6월 18.7%에 이어 석 달 연속 상승하면서 역대 최고치 행진을 이어갔다.

리얼터닷컴은 인플레이션을 잡기 위한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공격적인 기준금리 인상으로 주택시장에 제동이 걸린 상태라면서 주택담보대출(모기지) 금리 상승이 주택 수요 감소와 매물 증가를 불러왔다고 설명했다.

대니얼 헤일 리얼터닷컴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주택 매물이 증가하면서 공급자 중심 시장이었던 지난 2년과는 달리 이제는 구매자의 협상력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리얼터닷컴은 그러나 아직은 주택 매물이 코로나19 이전 수준까지 늘지는 못했다면서 구매자의 선택권 강화에도 여전히 치열한 주택 구매 경쟁 속에 집값도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7월 주택 중간 가격은 44만9천달러(약 5억8천900만원)로 전년 동기보다 17% 오르면서 6월에 기록한 역대 최고가에 근접했다.

매물로 나온 미국 버지니아주의 한 주택
매물로 나온 미국 버지니아주의 한 주택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