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융위원장 "침수차량 위해 자차 보험 신속지급 제도 운영"

송고시간2022-08-10 15:11

beta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10일 기록적인 폭우로 인한 수해 지원 대책과 관련해 "수해로 인한 침수차량을 위해 자차(자기차량) 손해보험 신속 지급제도를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수해 대책 점검 긴급 당정협의회에 참석해 "수해를 입은 분들이 신속히 보상받고, 필요한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금융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피해 차량 차주가 자차 손해보험에 가입한 경우, 이번 호우로 인한 차량 손해를 보상받을 수 있다"며 "보상금 청구 시 보험사별로 심사 우선순위를 상향해 신속하게 보험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해 피해 가계, 금융권서 긴급생활안정자금 지원"

집중호우에 침수된 차량
집중호우에 침수된 차량

(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9일 경기도 파주시에서 전날 내린 집중호우로 침수된 차량의 모습. 2022.8.9 andphotod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주홍 홍준석 기자 =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10일 기록적인 폭우로 인한 수해 지원 대책과 관련해 "수해로 인한 침수차량을 위해 자차(자기차량) 손해보험 신속 지급제도를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수해 대책 점검 긴급 당정협의회에 참석해 "수해를 입은 분들이 신속히 보상받고, 필요한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금융 지원 방안을 마련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위원장은 "피해 차량 차주가 자차 손해보험에 가입한 경우, 이번 호우로 인한 차량 손해를 보상받을 수 있다"며 "보상금 청구 시 보험사별로 심사 우선순위를 상향해 신속하게 보험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운영하겠다"고 설명했다.

가계 지원 대책과 관련해서는 "은행 등 금융권에서 긴급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하고, 기존 대출에 대해서도 만기 연장 및 상환유예 등으로 상환 부담을 완화할 계획"이라며 "보험가입자의 보험금 납부와 카드 이용자의 카드결제 대금 납부 의무도 유예해 수해를 입은 분들의 지출 부담을 완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주현 금융위원장, 업무보고 사전브리핑
김주현 금융위원장, 업무보고 사전브리핑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8일 정부서울청사 브리핑실에서 새 정부 업무보고 사전브리핑을 하고 있다. 2022.8.8 kimsdoo@yna.co.kr

아울러 김 위원장은 "불가피하게 세무 연체가 발생한 경우 신용회복위원회에 특별재무조정을 통해 무이자 상환유예를 지원할 것"이라며 "피해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분들에 대해서도 영업피해를 회복할 수 있도록 정책금융기관과 은행권을 중심으로 긴급복구 자금 지원과 만기연장을 차질없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방문규 국무조정실장은 "정부는 피해현장 응급복구와 이재민 지원, 일상 복귀를 위해 노력하고 신속한 피해조사를 통해 필요 시 특별재난지역 선포 등 지원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방 실장은 "이번 호우 피해 발생을 계기로 취약지의 주거 안정 대책을 마련하고, 배수시설과 하천관리 등 재해 대응 인프라 확충도 추진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분주한 외제차 정비센터
분주한 외제차 정비센터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10일 삼성화재, DB손해보험, 현대해상, 메리츠화재, KB손해보험 5개 대형 손해보험사들에 따르면 서울과 경기 지역에 이틀동안 내린 호우로 차량 침수 피해가 5천657건 접수됐다.
특히 침수 피해 차량 중 외제차는 삼성화재 939대, DB손해보험 397대, 현대해상 245대, KB손해보험 266대, 메리츠화재 47대 등 5개사만 합쳐도 1천894대로 손해액은 424억4천만원에 달했다.
사진은 이날 서울의 한 외제차 정비센터에 수리가 필요한 차량들이 주차되어 있는 모습. 2022.8.10 ondol@yna.co.kr

이날 당정은 기록적인 폭우로 발생한 수해 상황을 점검하고, 예산지원과 피해자 대출지원, 추가 피해 예방책을 마련하기 위해 열렸다.

당에서는 권성동 원내대표, 성일종 정책위의장, 행정안전위원장인 이채익 의원, 송언석 원내수석부대표, 정무위원회 간사인 윤한홍 의원, 기획재정위원회 간사인 류성걸 위원 등이 참석했다.

정부에서는 방 실장과 김 위원장을 비롯해 행정안전부 김성호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기획재정부 홍두선 기획조정실장 등이 자리했다.

juhong@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zPLcuuN-sFA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