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세대 청소·경비노동자, 용역업체와 시급인상 등 구두 합의

송고시간2022-08-09 17:34

연세대 청소·경비노동자 투쟁 집회
연세대 청소·경비노동자 투쟁 집회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연세대학교 청소·경비노동자들이 12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백양관 앞에서 임금인상과 샤워실 설치 등을 주장하며 집회를 열고 있다. 2022.7.12 dwise@yna.co.kr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임금 인상 등을 요구하며 수개월째 학내 집회를 이어온 연세대학교 경비·청소노동자들이 용역업체 측과 처우 개선안에 구두 합의했다.

공공운수노조 서울지부 측은 9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최근 용역업체 측과 구두 합의를 마쳤다. 이달 넷째 주에 최종 합의를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용역업체는 시급 인상, 샤워실 설치, 인력 증원 등 노조 측이 요구한 사안을 대부분 수용한 것으로 전해졌다.

구두 합의대로 최종 합의가 성사되면 청소노동자들의 시급은 현재보다 400원 오른 9천790원, 경비노동자들 시급은 440원 오른 9천190원이 된다.

노조 측은 최종 합의가 이뤄질 때까지 추가 집회는 열지 않을 계획이다.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