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재난포털 기상특보 더보기

오늘 퇴근길도 서울 비롯한 수도권에 폭우…내일도 많은 비

송고시간2022-08-09 17:02

내일부턴 전국이 정체전선 영향…수도권·충청 모레까지 100~300㎜ 더 내려

남부지방도 비 시작…"비 내리는 곳에 강풍도"

8일 우산을 쓴 시민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을 지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8일 우산을 쓴 시민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을 지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10일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장마 아닌 장마'는 당분간 이어지겠다.

9일 오후 4시 30분 현재 서울·인천·경기북부·강원북부 중심으로 시간당 30~60㎜의 비가 쏟아지고 있다. 나머지 중부지방에는 시간당 10㎜ 정도 비가 내린다.

기상청은 퇴근길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돌풍·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시간당 50~100㎜의 강도로 내릴 수 있으니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중부지방과 경북북부을 중심으로 11일까지 정체전선 영향 비가 오겠다.

9일까진 중부지방과 경북은 정체전선 영향권에 들고 나머지 지역은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에 들었다면 10일과 11일에는 전국이 정체전선 영향권에 들겠다.

비가 오는 지역은 정체전선 위치에 따라 변하겠다.

기상청은 10일부터 호남과 경북북부 외 영남에도 비가 내릴 것으로 봤다.

또 수도권과 강원은 10일 오후부터 밤까지 비가 소강상태에 들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수도권·강원중남부내륙·강원중남부산지·충청·경북북서내륙·전북북부는 9~11일 강수량이 100~300㎜일 것으로 예상된다. 충청에서는 강수량이 350㎜ 이상 되는 곳도 나오겠다.

다른 지역 강수량은 강원북부내륙·강원북부산지·강원동해안·전북남부·경북북부(북서내륙 제외)·울릉도·독도 50~150㎜, 서해5도·경북남부(10일부터) 30~80㎜, 전남·경남(10일부터)·제주산지(11일) 5~40㎜로 예상된다.

폭 좁은 비구름대가 느리게 이동하면서 비가 세차게 내릴 땐 시간당 강수량이 50~100㎜에 달하기도 할 것으로 전망된다.

비가 내리는 곳엔 순간풍속이 시속 55㎞ 이상인 강풍이 불기도 하겠다.

기상청은 "수도권과 강원은 8일부터 많은 비가 내린 만큼 추가로 내리는 비에 피해가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달라"라고 강조했다.

10일 아침 최저기온은 20~28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26~32도로 예상된다.

jylee2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ZQ_6dg4m0uk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