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진, 12일 유엔사무총장 면담…한반도·우크라 상황 등 논의

송고시간2022-08-09 15:29

안토니우 쿠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안토니우 쿠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박진 외교부 장관이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12일 서울에서 만나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해 논의한다.

외교부 안은주 부대변인은 9일 정례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양측은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정세, 기후변화·우크라이나 상황 등 주요 국제 현안과 제77차 유엔총회 준비 현황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라고 말했다.

안 부대변인은 "자유민주주의, 인권, 법치 등 보편적 가치를 수호하는 글로벌 중추 국가로서 우리나라와 유엔 간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양측은 한반도 문제와 관련, 북한 도발 자제와 비핵화를 위한 국제 공조 방안 등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의 11∼12일 방한에는 군축 담당 사무차장과 정무 담당 사무차장보, 기후변화 담당 사무차장보 등 유엔의 주요 고위 인사들도 동행한다.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참석을 계기로 방한한 적이 있다. 일본, 몽골에 이어 방한하는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12일 윤석열 대통령과 오찬도 예정돼 있다.

ki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