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래방서 강도질 뒤 전자발찌 끊고 달아난 40대 검거(종합)

송고시간2022-08-09 08:06

[대구보호관찰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보호관찰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서울=연합뉴스) 이강일 박재현 기자 = 대구 북부경찰서는 노래방 주인을 흉기로 위협해 금품을 빼앗은 혐의(강도)로 A(40)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후 11시를 전후해 대구시 북구 대현동의 한 노래방에서 노래방 주인을 흉기로 위협해 현금과 휴대전화 등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범행 뒤 추적을 피하려고 차고 있던 위치추적 전자장치(전자발찌)를 끊고 달아났다.

수배에 나선 대구경찰서와 대구보호관찰소는 도주 하루만인 8일 오후 10시 5분께 대구시 서구의 한 건물 옥상에 숨어있던 A씨를 발견해 현장에서 검거했다.

당국은 "향후 법이 정한 절차에 따라 엄정하게 수사한 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A씨에 대한 조사가 끝나면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lee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