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부 집중호우] 원희룡 국토장관 "도로·철도·항공 안전관리에 만전"

송고시간2022-08-09 02:51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9일 "중부지방에 내린 폭우로 도로, 철도, 항공 등 분야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하라"고 관련 부서에 당부했다.[국토교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9일 "중부지방에 내린 폭우로 도로, 철도, 항공 등 분야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하라"고 관련 부서에 당부했다.[국토교통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9일 "중부지방에 내린 폭우로 도로, 철도, 항공 등 분야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하라"고 관련 부서에 지시했다.

원 장관은 이날 오전 1시께 정부세종청사에서 중부지방 호우 관련 피해 상황과 복구 현황 등을 보고 받고 이같이 지시했다고 국토부가 전했다.

원 장관은 "폭우로 인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 분야에서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국토부에 따르면 전날부터 중부지방에 집중된 호우로 도로의 경우 경기도 연천군 신서면 일원의 국도 3호선의 통행이 차단됐다가 전날 오후 8시께 응급 복구가 완료됐다.

철도는 경인선 오류동역 선로와 경부선 금천구청역 선로가 침수됐다가 각각 전날 오후 10시 45분과 이날 0시 2분께 복구가 완료돼 운행이 재개됐다.

항공의 경우 현재까지 피해 상황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계속되자 전날 오후 9시30분 위기 경보 단계를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하고, 호우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물에 잠긴 아파트
물에 잠긴 아파트

(서울=연합뉴스) 황재훈 기자 = 서울에 집중호우가 내린 8일 밤 서울 강남구 대치동 한 아파트 주차장이 물에 잠겨 있다. 2022.8.8 jh@yna.co.kr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