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70대 동료 창문에 매달고 주행…40대 버스 기사 입건

송고시간2022-08-08 07:51

(화성=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70대 동료를 버스 운전석 창문에 매달고 주행했다가 다치게 한 40대 버스 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화성동탄경찰서
화성동탄경찰서

[촬영 이충원]

경기 화성동탄경찰서는 특수상해 혐의로 40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그는 전날 오후 7시께 경기 화성시 한 도로에서 70대 버스 기사 B씨가 자신이 운전하는 버스 운전석 창문에 매달렸는데도 차를 몰아 그를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50m가량 창문에 매달린 채 끌려가다가 바닥에 떨어지면서 머리를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사고 전 B씨와 버스 주차 등 문제로 말다툼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몸 상태를 보고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지 검토할 것"이라며 "자세한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했다.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