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스웨덴 완파하고 세계여자청소년 핸드볼 4강 진출

송고시간2022-08-08 05:58

4강 진출을 확정하고 기뻐하는 한국 18세 이하 여자핸드볼 국가대표 선수단.
4강 진출을 확정하고 기뻐하는 한국 18세 이하 여자핸드볼 국가대표 선수단.

[국제핸드볼연맹 인터넷 홈페이지 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여자핸드볼 청소년 국가대표팀이 세계선수권대회 4강에 진출했다.

김진순(인천비즈니스고)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7일(현지시간) 북마케도니아 스코페에서 열린 제9회 세계여자청소년 핸드볼선수권대회 8일째 스웨덴과 준준결승에서 33-27로 이겼다.

조별리그부터 유럽 팀들을 상대로 6연승을 내달린 한국은 2016년과 2018년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4강 진출을 달성했다.

스웨덴과 경기에서 슛을 시도하는 김세진.
스웨덴과 경기에서 슛을 시도하는 김세진.

[국제핸드볼연맹 인터넷 홈페이지 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2006년 창설된 이 대회는 18세 이하 선수들이 실력을 겨루는 무대다. 역대 이 대회에서 비유럽 국가가 4강에 오른 것은 한국이 유일하다.

우리나라는 1회 대회였던 2006년 준우승했고, 2016년과 2018년에는 연달아 3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이날 장신의 스웨덴을 상대로 김서진(일신여고)이 혼자 10골을 퍼부었고, 김세진(황지정산고)도 6골을 넣었다.

우리나라는 8일 헝가리와 결승 진출을 놓고 맞대결한다.

이번 대회 4강은 한국-헝가리, 덴마크-네덜란드의 경기로 열린다.

<7일 전적>

▲ 준준결승

한국 33(18-14 15-13)27 스웨덴

네덜란드 27-26 아이슬란드

덴마크 32-26 프랑스

헝가리 28-23 이집트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