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PL 개막…'마르티넬리 1호 골' 아스널, C.팰리스에 2-0 승리

송고시간2022-08-06 08:41

마르티넬리의 선제골 후 기쁨을 나누는 아스널 선수들.
마르티넬리의 선제골 후 기쁨을 나누는 아스널 선수들.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2022-2023시즌 첫 승리의 기쁨은 아스널 몫이었다.

아스널은 6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 셀허스트 파크에서 크리스털 팰리스와 치른 2022-2023시즌 EPL 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0으로 이겼다.

전반 20분 가브리에우 마르티넬리가 헤딩으로 선제 결승 골을 넣어 올 시즌 리그 1호 득점자가 되면서 아스널에 승리를 안겼다.

올여름 이적시장에서 영입한 가브리에우 제주스와 올렉산드르 진첸코 등을 선발로 내세운 아스널은 경기 초반부터 상대를 몰아붙였다.

2022-2023시즌 EPL 1호 골의 주인공이 된 아스널의 마르티넬리.
2022-2023시즌 EPL 1호 골의 주인공이 된 아스널의 마르티넬리.

[AP=연합뉴스]

전반 10분 진첸코의 위협적인 왼발 슈팅이 골키퍼 비센테 과이타에게 막혔으나 10분 뒤 세트 피스 상황에서 결국 '개막 첫 골'을 만들어냈다.

상대 오른쪽 진영에서 부카요 사카가 차올린 코너킥을 골 지역 왼쪽에 있던 진첸코가 헤딩으로 골문 앞으로 배달하자 마르티넬리가 머리로 받아 넣어 균형을 무너뜨렸다.

아스널은 이후 골키퍼 에런 램스데일의 불안한 볼 처리가 이어지며 잠시 흔들리기도 했다.

크리스털 팰리스는 전반 42분 프리킥 기회에서 요아킴 안데르센의 헤딩 패스를 오드손 에두아르가 다시 머리로 돌려놓았으나 램스데일의 선방에 막혀 결국 전반을 끌려간 채 마쳤다.

2022-2023시즌 EPL 개막 첫 골 순간.
2022-2023시즌 EPL 개막 첫 골 순간.

[로이터=연합뉴스]

아스널은 후반 들어 7분 만에 상대 에레베치 에제의 결정적인 슈팅도 램스데일이 막아내 위기를 넘기는 등 불안한 리드를 이어갔다.

공격수 장-필리프 마테타와 미드필더 루카 밀리보예비치 등을 차례로 교체 투입하면서 만회를 노린 크리스털 팰리스의 공세가 거셌지만 두꺼운 수비로 잘 막아냈다.

그러다가 후반 40분 상대 자책골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사카가 골 지역 오른쪽으로 파고들어 올린 날카로운 크로스가 크리스털 팰리스 수비수 마크 게히의 머리에 맞고 골문 안으로 들어가 승부는 아스널 쪽으로 완전히 기울었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