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차 CES 전시관·제네시스 수지, 레드닷 어워드 최고상 수상

송고시간2022-08-04 11:48

전시관·브랜드스토어 부문서 최우수상…기아 CI 등도 본상 받아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현대차[005380]가 올해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2'에서 선보인 전시관이 세계 3대 산업 디자인상으로 꼽히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최우수상을 거머쥐었다.

브랜드 철학을 건축으로 재해석했다는 평가를 받는 제네시스 수지 전시관도 브랜드 스토어 부문에서 최고 위치에 올랐다.

'2022 CES' 현대차 전시관
'2022 CES' 현대차 전시관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차그룹은 독일 노르트라인 베스트팔렌 디자인센터가 주관한 '2022 레드 닷 어워드 : 브랜드 & 커뮤니케이션 디자인'에서 CES 현대차관와 제네시스 수지가 전시관과 브랜드 스토어 부문에서 각각 최우수상(Best of Best)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CES 현대차관은 '이동 경험의 영역을 확장하고 궁극적인 이동의 자유를 실현하겠다'는 모토 아래 사용자의 이동 경험이 혁신적으로 확장되는 메타모빌리티, 사물에 이동성을 부여하는 MoT(Mobility of Things), 지능형 로봇 등으로 구성된 로보틱스 비전을 공개한 바 있다.

제네시스 수지는 2020년 개관된 제네시스의 두 번째 독립형 전용 전시관이자 국내 최대 규모의 제네시스 차량 전시 거점이다. 이 전시관은 제네시스만의 브랜드 감성을 건축에 녹여냈다는 평가를 받는다.

제네시스 수지
제네시스 수지

[서아키텍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밖에도 현대차그룹은 6개 부문에서 본상(Winner)을 받았다.

제네시스 스튜디오 안성이 쇼룸 부문에서, 현대차 송파대로 전시장과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이 브랜드 스토어 부문에서, 제네시스 GV60 인스토어 캠페인(라이트 앤 원더)이 전시 디자인 부문에서, 제네시스 ccIC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사용자 인터페이스 부문에서 각각 수상했다.

기아[000270]의 CI 가이드라인도 CI 디자인 가이드 부문에서 본상 수상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현대차그룹은 이번에 수상한 제네시스 전시관들은 서아키텍스가 디자인했으며, 전시관이 있는 도시의 이야기와 제네시스의 브랜드 정체성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데 초점이 맞춰졌다고 설명했다.

또 제네시스 ccIC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클러스터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헤드업 디스플레이가 일체감 있게 구현돼 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전했다.

기아 CI 가이드라인
기아 CI 가이드라인

[현대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기아 CI 가이드라인은 브랜드 지향성에 맞춰 새롭게 정립된 기아의 정체성을 로고와 슬로건, 서체 등의 디자인으로 담아 고객들에게 효과적으로 전달해 본상을 받았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현대차, 기아, 제네시스의 차별화된 브랜드 가치와 경험을 고객에게 제공하려는 노력이 이번 레드닷 어워드 수상이라는 값진 결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