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체부 장관, 오늘 방송콘텐츠·OTT 업계 간담회

송고시간2022-08-03 10:41

beta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3일 서울 용산구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에서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계 관계자, 제작사 대표와 만나 한류 콘텐츠와 국내 플랫폼의 동반 성장 방안을 논의한다.

문체부는 올해 116억 원 규모로 추진 중인 OTT 특화콘텐츠 제작 지원을 내년에 더 늘릴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사말 하는 박보균 장관
인사말 하는 박보균 장관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 회의실에서 열린 웹툰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7.29 jin90@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3일 서울 용산구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에서 국내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업계 관계자, 제작사 대표와 만나 한류 콘텐츠와 국내 플랫폼의 동반 성장 방안을 논의한다.

이번 간담회에는 이태현 웨이브 대표, 양지을 티빙 대표, 박태훈 왓챠 대표, 박종진 iHQ 총괄사장을 비롯해 송병준 한국드라마제작사협회장, 김태용 한국방송영상제작사협회장, 한세민 에이스토리 사장 등 10명이 참석한다.

문체부는 올해 116억 원 규모로 추진 중인 OTT 특화콘텐츠 제작 지원을 내년에 더 늘릴 예정이다.

400억 원 규모로 조성하는 드라마 펀드와 함께 콘텐츠 지식재산권(IP) 확보를 위한 정책금융도 확대한다.

또한 연내에 OTT 콘텐츠 자체등급분류제도를 도입하고 내년부터는 OTT 콘텐츠에 대한 제작비 세액공제를 적용할 계획이다.

mi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