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강명 소설 '한국이 싫어서' 스크린으로…고아성 주연

송고시간2022-08-02 12:51

beta

장강명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영화 '한국이 싫어서'가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고 제작사 모쿠슈라가 2일 전했다.

영화 '한국이 싫어서'는 20대 후반의 계나가 행복을 찾아서 어느날 갑자기 직장과 가족·남자친구를 뒤로하고 홀로 뉴질랜드로 떠나는 이야기다.

'괴물'(2006)에서 강두(송강호)의 딸 현서 역으로 데뷔한 고아성은 '설국열차'(2013), '오피스'(2014), '항거: 유관순 이야기'(2019), '삼진그룹 영어토익반'(2020) 등으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아성(왼쪽)과 장건재 감독
고아성(왼쪽)과 장건재 감독

[키이스트·모쿠슈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장강명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영화 '한국이 싫어서'가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고 제작사 모쿠슈라가 2일 전했다.

영화 '한국이 싫어서'는 20대 후반의 계나가 행복을 찾아서 어느날 갑자기 직장과 가족·남자친구를 뒤로하고 홀로 뉴질랜드로 떠나는 이야기다.

주인공 계나 역은 고아성이 맡았다. '괴물'(2006)에서 강두(송강호)의 딸 현서 역으로 데뷔한 고아성은 '설국열차'(2013), '오피스'(2014), '항거: 유관순 이야기'(2019), '삼진그룹 영어토익반'(2020) 등으로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영화 '잠 못 드는 밤'(2012)과 '한여름의 판타지아'(2014), 드라마 '괴이' 등을 연출한 장건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