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홍근, 정유사 만나 "유가폭등에 국민 어려움…고통분담 필요"

송고시간2022-08-01 16:35

beta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1일 고유가 국면에서 국내 정유회사들의 '고통 분담'을 촉구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민생우선실천단이 개최한 '고유가 국민 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유가 폭등기에 국민들은 대체로 어려움을 겪는다"며 "정부도 정유사도 소비자도 서로 고통을 분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표는 "정유업계가 상생 기금을 자발적으로 마련해 에너지 취약계층이나 화물 노동자, 자영업자 생계를 도울 방안을 마련해보자는 취지로 간담회가 마련됐다"면서 "경제가 비상 상황인 만큼 정유업계가 고통을 분담하며 사회적인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국 등 횡재세 추진…정유사 허리띠 졸라매고 같이 노력해야"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유가 국민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1일 고유가 국면에서 국내 정유회사들의 '고통 분담'을 촉구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민생우선실천단이 개최한 '고유가 국민 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유가 폭등기에 국민들은 대체로 어려움을 겪는다"며 "정부도 정유사도 소비자도 서로 고통을 분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간담회에는 에쓰오일, GS칼텍스, 현대오일뱅크, SK에너지 등 정유 4사 임원 및 대한석유협회 관계자가 참석했다.

기념촬영하는 정유업계 간담회 참석자들
기념촬영하는 정유업계 간담회 참석자들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회의실에서 열린 고유가 국민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평길 S-Oil 전무, 윤준병 의원, 김창수 GS칼텍스 전무, 박홍근 원내대표, 구창용 SK에너지 부사장, 김성환 정책위의장, 유필동 현대오일뱅크 전무, 김한정 의원, 정동창 대한석유협회 부회장.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박 원내대표는 "정유업계가 상생 기금을 자발적으로 마련해 에너지 취약계층이나 화물 노동자, 자영업자 생계를 도울 방안을 마련해보자는 취지로 간담회가 마련됐다"면서 "경제가 비상 상황인 만큼 정유업계가 고통을 분담하며 사회적인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밝혔다.

또 "민생특위에서 통과된 유류세 인하 폭 확대 법안은 내일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유가 국민고통 분담을 위한 정유업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8.1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김성환 정책위의장은 "영국, 이탈리아, 미국은 유가 등락 과정에서 우연하지 않게 얻은 이익은 환원할 필요가 있다고 해서 횡재세를 추진하고 있다"면서 "우리나라도 이러한 사회적 압박이 있는 게 사실"이라고 지적했다.

김 정책위의장은 "과거 글로벌 금융위기 때에는 정유사가 1천억원의 특별기금을 마련해 에너지 취약계층에 환원한 전례가 있다"면서 "정유사가 더 허리띠를 졸라매고 같이 노력했으면 한다"고 밝혔다.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