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최대 고교 만화 경연대회서 한국 전남여고 우승

송고시간2022-08-01 11:09

beta

일본에서 열린 만화 경연 대회에서 한국 고등학교가 우승을 차지했다.

교도통신과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일본 고치현 고치시에서 열린 '만화 고시엔' 결승에서 한국의 전남여고가 현지 고교를 제치고 1위인 최우수상을 받았다.

만화 고시엔은 고교생이 만화 발상력과 표현력을 겨루는 일본 최대 규모 고교 만화 경연대회로 올해 179개 학교가 출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일본 '만화 고시엔'에서 우승한 전남여고
일본 '만화 고시엔'에서 우승한 전남여고

(고치 교도=연합뉴스) 지난달 31일 일본 고치시에서 열린 '만화 고시엔' 결승에서 한국의 전남여고가 현지 고교를 제치고 1위인 최우수상을 받았다. 우승 후 기뻐하는 전남여고 학생들. 2022.08.01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일본에서 열린 만화 경연 대회에서 한국 고등학교가 우승을 차지했다.

교도통신과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일본 고치현 고치시에서 열린 '만화 고시엔' 결승에서 한국의 전남여고가 현지 고교를 제치고 1위인 최우수상을 받았다.

만화 고시엔은 고교생이 만화 발상력과 표현력을 겨루는 일본 최대 규모 고교 만화 경연대회로 올해 179개 학교가 출전했다.

지난달 30일 열린 예선에서 전남여고 등 3개 외국 고교와 17개 현지 고교가 결승에 진출했다.

결승전의 주제는 '상냥한 세상'이었고, 3∼5명으로 구성된 각 출전팀은 5시간 반 내에 작품을 그려냈다.

일본 '만화 고시엔'에서 우승한 전남여고팀 작품
일본 '만화 고시엔'에서 우승한 전남여고팀 작품

(고치 교도=연합뉴스) 지난달 31일 일본 고치시에서 열린 '만화 고시엔' 결승에서 한국의 전남여고가 현지 고교를 제치고 1위인 최우수상을 받았다. 우승을 차지하는 전남여고팀의 작품. 2022.08.01 [재판매 및 DB 금지]

전남여고팀의 작품은 길 잃은 여고생에게 상반신이 문신으로 뒤덮인 남성이 접근하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여고생은 무서워하지만 사실 남성의 문신은 지도로 길을 안내해준다는 내용이다.

작품에는 "사람을 볼 때 외모가 아닌 내면으로 판단해야 한다"는 메시지가 담겨 있다.

만화 고시엔은 재작년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취소됐고, 작년에는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출전 학교가 행사장에 모여 대회가 진행된 것은 3년 만이다.

2017년 열린 만화 고시엔에선 한국의 전남예술고가 외국 고교로는 처음으로 우승한 바 있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