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전 참전' 피델 라모스 전 필리핀 대통령 별세

송고시간2022-07-31 20:56

beta

한국전쟁에도 참전한 군인 출신인 피델 라모스 전 필리핀 대통령이 31일 별세했다.

이날 일간 인콰이어러 등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필리핀 국영방송 PTV가 라모스 전 대통령의 별세 사실을 알렸으며, 봉 레빌라 상원 의원도 성명을 통해 별세 사실을 확인했다.

1992년부터 1998년까지 재임한 라모스 전 대통령은 필리핀에서 꾸준한 성장과 평화를 동시에 이룬 지도자로 꼽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마르코스 독재 종식 기여한 민주화 영웅…필리핀 성장 이끌어

피델 라모스 전 필리핀 대통령
피델 라모스 전 필리핀 대통령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방콕=연합뉴스) 강종훈 특파원 = 한국전쟁에도 참전한 군인 출신인 피델 라모스 전 필리핀 대통령이 31일 별세했다. 향년 94세.

이날 일간 인콰이어러 등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필리핀 국영방송 PTV가 라모스 전 대통령의 별세 사실을 알렸으며, 봉 레빌라 상원 의원도 성명을 통해 별세 사실을 확인했다.

1992년부터 1998년까지 재임한 라모스 전 대통령은 필리핀에서 꾸준한 성장과 평화를 동시에 이룬 지도자로 꼽힌다. 집권 기간 그는 경제를 개방하고 규제를 철폐했고, 필리핀은 높은 경제성장률을 보였다.

군인 출신인 그는 자기과시에 적극적인 정치인들과 달리 조용한 인품으로 반대파로부터 "용기 없는 인물"이라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1986년 후안 폰세 엔릴레 국방부 장관과 함께 20년에 걸친 페르디난드 마르코스의 독재에 종지부를 찍고 코라손 아키노 여사를 대통령으로 옹립하는 데 기여했다.

그에게는 마르코스 정권 시절인 1972년부터 1981년 사이 경찰총수를 맡아 반체제인사 탄압을 지휘한 어두운 전력도 있지만, 마르코스와 결별 후 민주주의의 영웅이 됐다.

아키노 대통령 재임 중 합참의장과 국방장관을 지낸 그는 7차례 쿠데타를 진압하는 데 공을 세웠다. 민주주의 수호자로 거듭난 그는 아키노 대통령의 지지 속에 대통령 선거에 출마해 당선됐다.

필리핀이 급격한 변동을 겪는 와중에도 흔들리지 않아 '확고한 에디'(Steady Eddie)라는 별명을 가진 그는 불을 붙이지 않은 시가를 문 모습으로도 유명하다.

피델 라모스 필리핀 전 대통령
피델 라모스 필리핀 전 대통령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그는 가톨릭 신자가 80%에 가까운 필리핀에서 첫 개신교인 대통령이기도 하다.

1928년 3월 18일 마르시소 라모스 전 외무장관의 아들로 태어난 그는 미국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 미국 일리노이대에서 건축공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귀국 후에는 필리핀군에 입대한 그는 한국전과 베트남전에도 참전했다.

한국전쟁에는 필리핀군 제20대대 수색중대 소대장으로 참전했다. 그는 연합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미 육군사관학교 졸업 직후인 1950년 6월 결핵으로 한쪽 신장을 절제한 지 얼마 되지 않아 한국에 전투병으로 자원해 참전했다고 밝힌 바 있다.

1952년 1월 전선에 배치된 그는 그해 5월 강원도 철원의 '이어리(Eerie) 고지'에서 벌어진 중공군과의 전투에서 전공을 세워 이승만 당시 대통령으로부터 부대 표창을 받기도 했다.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