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정재 '헌트'·정우성 '보호자' 토론토영화제 초청

송고시간2022-07-29 08:43

beta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의 연출 데뷔작 '헌트'와 '보호자'가 나란히 캐나다 토론토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29일 두 영화 배급사에 따르면 오는 9월 9일(현지시간) 개막하는 제47회 토론토영화제에서 이정재의 '헌트'는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 정우성의 '보호자'는 스페셜 프레젠테이션 부문에서 각각 상영된다.

다음 달 10일 개봉하는 '헌트'는 서로를 조직 내 스파이로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의 이야기를 다룬 첩보액션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헌트'
'헌트'

[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의 연출 데뷔작 '헌트'와 '보호자'가 나란히 캐나다 토론토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29일 두 영화 배급사에 따르면 오는 9월 9일(현지시간) 개막하는 제47회 토론토영화제에서 이정재의 '헌트'는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 정우성의 '보호자'는 스페셜 프레젠테이션 부문에서 각각 상영된다.

다음 달 10일 개봉하는 '헌트'는 서로를 조직 내 스파이로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의 이야기를 다룬 첩보액션이다.

'보호자'
'보호자'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보호자는 10년 만에 출소해 자신을 쫓는 과거로부터 벗어나 평범하게 살고자 하는 수혁의 이야기다. 정우성·김남길·박성웅이 출연하며 국내 개봉일은 미정이다.

스페셜 프레젠테이션 부문에는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브로커', 홍상수 감독의 신작 '워크 업'(Walk up)도 함께 초청됐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