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아르헨 고위정책협의회 개최…경제 안보 협력 등 논의

송고시간2022-07-28 18:40

beta

외교부는 28일 오전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제8차 한-아르헨티나 고위정책협의회를 열고 양국 경제안보 협력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조현동 외교1차관과 파블로 테타만티 아르헨티나 외교부 정무차관이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 두 나라가 정치, 경제, 문화 등의 분야에서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왔음을 평가하고 올해 수교 60주년을 계기로 고위 인사 상호 방문을 지속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외교부는 "이번 협의회는 남미 핵심 우방국인 아르헨티나와 실질 협력 확대 기반을 강화해 양국 간 맞춤형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한 것으로 평가된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8차 한-아르헨티나 고위정책협의회
제8차 한-아르헨티나 고위정책협의회

[외교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외교부는 28일 오전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제8차 한-아르헨티나 고위정책협의회를 열고 양국 경제안보 협력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조현동 외교1차관과 파블로 테타만티 아르헨티나 외교부 정무차관이 참석한 이날 회의에서 두 나라가 정치, 경제, 문화 등의 분야에서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왔음을 평가하고 올해 수교 60주년을 계기로 고위 인사 상호 방문을 지속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회의에서 조 차관은 글로벌 공급망 재편 과정에서 리튬 등 전략 광물과 곡물 수급 다변화 차원에서 양국 간 협력 가능성이 증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올해 3월 착공식을 한 포스코의 아르헨티나 리튬 염호(ℓ당 무기염류량 500㎎ 이상 호수) 사업을 계기로 한국 민간 기업의 아르헨티나 자원개발 참여에 대한 관심이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조 차관은 한-메르코수르 무역협정 진전 및 양국 간 이중과세방지협정 체결 등을 통해 양국 경제교류를 증진해 가자고 했다.

아울러 2030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를 위한 아르헨티나 측의 지지도 요청했다.

테타만티 차관은 소고기 등 아르헨티나산 농축산물의 한국 수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하며 남극 및 해양자원 보호를 위한 양국 간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외교부는 "이번 협의회는 남미 핵심 우방국인 아르헨티나와 실질 협력 확대 기반을 강화해 양국 간 맞춤형 협력관계를 더욱 공고히 한 것으로 평가된다"고 설명했다.

ki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