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광수 제주교육감 핵심 사업 출발부터 '제동'

송고시간2022-07-27 16:24

beta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의 주요 공약 사업인 '초·중학생 스마트기 지원사업'이 제주도의회 추가경정예산 심사과정에서 제동이 걸렸다.

제주도의회 교육의원회는 교육청이 제출한 2022년 제1회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사한 뒤 계수조정을 통해 94억4천500만 원을 감액해 수정 의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감액 예산을 보면, 김 교육감의 핵심 공약 중 하나인 초·중학생 스마트기기 지원 예산 161억 원 중 42억 원이 삭감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도의회 교육위, 초3 태블릿PC 지원 예산 삭감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의 주요 공약 사업인 '초·중학생 스마트기 지원사업'이 제주도의회 추가경정예산 심사과정에서 제동이 걸렸다.

제주도교육청 청사 전경
제주도교육청 청사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도의회 교육의원회는 교육청이 제출한 2022년 제1회 교육비특별회계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사한 뒤 계수조정을 통해 94억4천500만 원을 감액해 수정 의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감액 예산을 보면, 김 교육감의 핵심 공약 중 하나인 초·중학생 스마트기기 지원 예산 161억 원 중 42억 원이 삭감됐다.

애초 중학교 입학생들에게 노트북을, 초등학교 3학년에게 태블릿PC가 지급될 예정이었으나 예산 삭감으로 중학교 입학생만 노트북을 지급받게 됐다.

교육위는 초·중학생이 아닌 중학생 스마트기기 지원 사업으로 바꾸고, 중학교 1학년을 대상으로 노트북을 제공하되 세부적인 관리방안을 수립해 추진할 것을 부대의견으로 달았다.

교육위는 이날 스마트기기 지원 사업 등 5개 사업에서 94억4천500만 원을 감액, 학교 운영 기본경비 통합사업 등 다른 9개 사업에 33억 원을 증액했다.

나머지 61억4천500만 원은 내부유보금으로 돌렸다.

교육청 추경안은 오는 29일 제주도의회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된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