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에스티팜, 국제 비영리 신약개발재단과 공정기술 개발 협약

송고시간2022-07-27 11:15

beta

에스티팜[237690]은 국제 비영리 소외질환신약개발재단(DNDi·Drugs for Neglected Disease Initiative)과 내장 리슈만편모충증(VL) 후보물질의 상업화 전 공정 최적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DNDi는 국경없는의사회(MSF), 세계보건기구(WHO) 등이 2003년 공동으로 설립한 비영리 단체로, 상업성이 낮아 제약사들이 개발을 꺼리는 질병에 대한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DNDi는 국제보건 분야 연구비 지원기관인 글로벌헬스기술연구기금(라이트펀드)의 올해 연구비 지원 대상으로 선정돼 에스티팜과 생산 공정 최적화 연구를 추진하게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DNDi, 에스티팜 기술 적용해 생산공정 최적화 예정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에스티팜[237690]은 국제 비영리 소외질환신약개발재단(DNDi·Drugs for Neglected Disease Initiative)과 내장 리슈만편모충증(VL) 후보물질의 상업화 전 공정 최적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DNDi는 국경없는의사회(MSF), 세계보건기구(WHO) 등이 2003년 공동으로 설립한 비영리 단체로, 상업성이 낮아 제약사들이 개발을 꺼리는 질병에 대한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

DNDi는 국제보건 분야 연구비 지원기관인 글로벌헬스기술연구기금(라이트펀드)의 올해 연구비 지원 대상으로 선정돼 에스티팜과 생산 공정 최적화 연구를 추진하게 됐다. 공정이 최적화되면 생산에 드는 비용 등을 절감할 수 있다.

협약에 따라 에스티팜은 현재 글로벌 임상 1상 시험이 진행 중인 내장 리슈만편모충증 신약후보물질을 생산할 때의 공정 최적화를 맡는다. 이를 통해 생산비용은 줄이고 물질의 순도는 향상하는 한편 폐기물도 최소화할 예정이다. 공정 최적화에 성공하면 추가 공정 기술을 개발하고 임상 3상을 위한 시료 생산을 추진키로 했다.

모래파리에게 물려 감염되는 내장 리슈만편모충증은 환자의 간과 비장 등 내장을 공격하는 감염병이다. 급성 빈혈과 백혈병을 유발할 수 있고 조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

에스티팜
에스티팜

[에스티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