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뉼런드 美국무부 정무차관 방한…내일 외교 1·2차관 면담

송고시간2022-07-26 15:46

beta

빅토리아 뉼런드 미국 국무부 정무 담당 차관이 26일 2박3일 일정으로 방한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일본을 거쳐 방한한 뉼런드 차관은 27일 조현동 1차관, 이도훈 2차관과 각각 면담하고 우리측 북핵 수석대표인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도 만난다.

북한의 7차 핵실험 동향을 비롯한 한반도 정세와 윤석열 정부가 준비 중인 대북 정책 로드맵인 '담대한 계획'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빅토리아 뉼런드 미국 국무부 정무차관
빅토리아 뉼런드 미국 국무부 정무차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빅토리아 뉼런드 미국 국무부 정무 담당 차관이 26일 2박3일 일정으로 방한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일본을 거쳐 방한한 뉼런드 차관은 27일 조현동 1차관, 이도훈 2차관과 각각 면담하고 우리측 북핵 수석대표인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도 만난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양측은 한반도 문제, 한미관계, 지역 및 글로벌 현안에 대해 폭넓게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북한의 7차 핵실험 동향을 비롯한 한반도 정세와 윤석열 정부가 준비 중인 대북 정책 로드맵인 '담대한 계획'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인다.

또 미국이 주도하는 반도체 공급망 대화, 이른바 '칩4'에 대한 논의가 진행될 가능성도 있다.

뉼런드 차관은 부장관 바로 아래 직위로, 양자 관계를 포괄적으로 다루는 업무를 맡고 있다.

ki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