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다문화 청소년 대상 '꿈꾸는 진로 탐험대'…내달13일부터 강좌

송고시간2022-07-26 09:39

beta

시민단체 '행복한 책선물(공동대표 홍정우·김석현)'은 재한조선족과 다문화 청소년 인재 양성을 위해 서울시교육청영등포평생학습관에서 '꿈꾸는 진로 탐험대' 강좌를 연다고 26일 밝혔다.

8월 13일부터 3주간 매주 토요일마다 열리는 강좌의 들으려면 8월 5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청소년을 위한 꿈꾸는 다락방 꿈 노트'의 공동 저자인 오정택·정영옥의 특강, 온라인 적성검사를 통한 진로 탐색, 개인별 미래 설계 워크숍 등을 진행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재한조선족 청소년 위한 '꿈꾸는 진로 탐험대' 강좌
재한조선족 청소년 위한 '꿈꾸는 진로 탐험대' 강좌

'행복한 책선물'은 8월 13∼27일 서울시교육청영등포평행학습관서 재한조선족 청소년을 위한 '꿈꾸는 진로 탐험대' 강좌를 연다. 재한조선족 아이들의 공부방인 '어울림 주말학교' 수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시민단체 '행복한 책선물(공동대표 홍정우·김석현)'은 재한조선족과 다문화 청소년 인재 양성을 위해 서울시교육청영등포평생학습관에서 '꿈꾸는 진로 탐험대' 강좌를 연다고 26일 밝혔다.

8월 13일부터 3주간 매주 토요일마다 열리는 강좌의 들으려면 8월 5일까지 신청해야 한다.

'청소년을 위한 꿈꾸는 다락방 꿈 노트'의 공동 저자인 오정택·정영옥의 특강, 온라인 적성검사를 통한 진로 탐색, 개인별 미래 설계 워크숍 등을 진행한다.

'행복한 책선물'은 2014년 재한조선족 청소년의 모국 적응과 학습을 돕기 위해 설립한 '어울림 주말학교'의 운영위원과 교사들이 참여하고 있다.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