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이란 꺾고 아시아 주니어남자핸드볼 선수권 5위

송고시간2022-07-24 06:20

이란과 최종전 마치고 기념촬영한 한국 주니어 남자핸드볼 국가대표 선수단.
이란과 최종전 마치고 기념촬영한 한국 주니어 남자핸드볼 국가대표 선수단.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이 제17회 아시아 주니어남자핸드볼 선수권대회에서 5위에 올랐다.

한국은 23일(현지시간)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대회 8일째 이란과 5∼6위 결정전에서 33-26으로 이겼다.

직전 대회인 2018년에 우승한 한국은 대회 2연패를 노렸으나 조별리그에서 조 3위에 그쳐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조별리그에서 이란을 32-27로 물리쳤던 한국은 이날도 이주승(충남대)이 8골, 김태관(한국체대)과 차혜성(경희대)이 7골씩 넣는 활약을 앞세워 승리했다.

20세 이하 선수들이 실력을 겨루는 이번 대회 결승은 일본과 바레인의 맞대결로 열린다.

이 대회 4강 팀들에 주는 2023년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 티켓은 일본, 바레인, 쿠웨이트, 사우디아라비아에 돌아갔다.

<23일 전적>

▲ 5∼6위전

한국 33(17-11 16-15)26 이란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